UPDATED. 2018-09-18 17:03 (화)
출근길 만원버스 성추행 후 줄행랑…시민들이 힘 합쳐 붙잡아

출근길 만원버스 성추행 후 줄행랑…시민들이 힘 합쳐 붙잡아

  • 김지헌 기자
  • 승인 2018.08.18 08: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버스 안 여성 성추행 (PG)[제작 최자윤] 일러스트
버스 안 여성 성추행 (PG)[제작 최자윤] 일러스트

(서울=연합뉴스) 김지헌 기자 = 출근길 서울 시내 만원 버스에서 성추행 후 달아난 피의자를 시민들이 붙잡아 경찰에 넘겼다.

서울 서대문경찰서는 버스에서 여성을 성추행한 혐의(강제추행)로 A(58)씨를 불구속 입건했다고 18일 밝혔다.

A씨는 전날 오전 8시 30분께 지하철 서대문역 근처를 지나는 버스 안에서 한 여성의 몸에 자신의 신체를 수차례 밀착하는 등 추행한 혐의를 받는다.

피해자는 버스 안에서 A씨를 붙잡고 "경찰에 신고하겠다"고 했지만, 서대문역 정류장에서 만원 승객들 때문에 제때 내리지 못하는 사이 A씨만 먼저 내렸다.

A씨는 왕복 8차로인 서대문역 도로에서 무단횡단하면서 달아났다. 피해자는 A씨를 가리키며 "성추행범이다, 잡아달라"고 외쳤다고 경찰에 진술했다.

이때 다른 시민들이 나섰다. 한 여성이 피해자와 함께 A씨를 쫓으며 "저 사람은 성추행범"이라고 외쳐 주변에 도움을 요청했다.

이에 남성들이 합세해 골목길로 달아나는 A씨를 붙잡았고,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에 그를 넘겼다.

경찰은 A씨 조사를 마치는 대로 신병처리 방향을 결정할 방침이다.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강남구 학동로2길 19 (세일빌딩) 2층 941호
  • 대표전화 : 02-6212-0595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종덕
  • 법인명 : (주)THE RNX엔터테인먼트
  • 제호 : RNX 뉴스 - 스포츠, 연예, 생활, 건강, 세계, IT 신문
  • 등록번호 : 서울 아 03982
  • 등록일 : 2015-11-11
  • 발행일 : 2015-12-18
  • 발행인 : (주)더알엔엑스엔터테인먼트 박진우
  • 편집인 : 김종덕
  • RNX 뉴스 - 스포츠, 연예, 생활, 건강, 세계, IT 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8 RNX 뉴스 - 스포츠, 연예, 생활, 건강, 세계, IT 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jw3333@hanmail.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