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1-28 17:08 (화)
'낭만닥터 김사부 2' 배우 임원희, 진지함과 코믹함 넘나드는 폭넓은 연기로 존재감 입증

'낭만닥터 김사부 2' 배우 임원희, 진지함과 코믹함 넘나드는 폭넓은 연기로 존재감 입증

  • 조가연 기자
  • 승인 2020.01.15 09: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RNX뉴스] 조가연 기자 = 배우 임원희가 진지와 코믹을 오가는 연기력으로 극의 풍성함을 살리고 있다.

어제(14일) 방송된 SBS 월화드라마 ‘낭만닥터 김사부 2’ 4회에서 임원희는 돌담병원과 김사부를 보호하기 위해 나선 '장기태' 역에 열연하는 모습으로 시선을 모았다.

임원희는 돌담병원을 지키기 위한 사뭇 진지한 면모로 집중도를 높였다. 극중 환자의 가족이 수술을 집도한 김사부에게 책임을 묻자 장기태(임원희 분)는 김사부를 적극 변호하는 모습을 보였다. 이어 환자의 가족이 의료과실로 고소하겠다고 하자 의심스러운 서우진(안효섭 분)을 추궁하며 극의 긴장감을 높였다.

임원희는 위기에도 아무렇지 않아 보이는 서우진에게 “김사부의 명예가, 돌담병원의 명운이 걸린 일이에요!”라고 말하며 장기태의 격분한 감정을 표현해 갈등을 최고치로 끌어올렸다. 또한 증거가 담긴 수술 영상 녹화본이 발견되자 누구보다 심각한 표정으로 몰입력을 한껏 끌어냈다.

다행히, 증거 영상이 공개되며 모든 오해가 풀리자 미안함이 가득한 모습을 코믹하게 표현해 웃음을 유발하기도 했다. 특히 큰 결심을 한 듯한 표정으로 안효섭에게 마음을 전하며 극에 활기를 불어넣었다.

이렇듯 임원희는 내공 깊은 연기력으로 긴박한 전개 속에서 존재감을 더하는 것은 물론, 자신만의 연기 스타일로 유쾌함을 선사하고 있다.

매회 다채로운 모습으로 캐릭터 ‘장기태’의 매력을 살리고 있는 배우 임원희는 매주 월, 화 밤 9시 40분에 방송되는 SBS 월화드라마 ‘낭만닥터 김사부 2’에서 만나볼 수 있다.[사진제공 : SBS 월화드라마 '낭만닥터 김사부 2' 영상 캡처]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