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3-30 12:06 (월)
빌린차로 무면허 운전해 동창생 치어 살해하려한 무서운 10대

빌린차로 무면허 운전해 동창생 치어 살해하려한 무서운 10대

  • 박지훈 기자
  • 승인 2019.11.29 16: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경찰로고]
[사진=경찰로고]

[서울=RNX뉴스] 박지훈 기자 = 무면허 10대 중학생이 빌린 차량을 몰아 중학교 동창인 또래를 치어 살해하려 한 혐의로 경찰에 붙잡혔다.

29일 인천 미추홀 경찰서는 살인미수 등 혐의로 A(17) 군을 체포해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A 군은 지난 28일 오후 11시 30분쯤 미추홀구 학익동 한 아파트 단지 도로에서 빌린 차로 중학교 동창 B 군(17·고교 2년)을 치어 살해하려 한 혐의를 받고 있다.

A군은 B군과 전화 통화로 친구 관계 등의 문제로 말다툼을 벌이다 B군이 있는 곳으로 차를 몰고 찾아간 것으로 조사됐다.

A 군은 B 군을 불러낸 뒤 차량으로 5m가량 돌진해 들이받았다.

무면허인 A 군은 20대 지인에게 제네시스 승용차를 렌트로 돈을 주고 빌린 뒤 이 같은 짓을 저질렀다.

A 군은 범행 직후 목격자의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에 현행범으로 체포됐다.

차량에 치인 B 군은 다리 골절상을 입고 119구급대에 의해 인근 병원으로 옮겨졌으며 다행히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전해졌다.

A 군은 경찰에 “겁주려고 한 것일 뿐, B 군을 살해하려는 의도는 없었다”라며 혐의를 부인하고 있다.

경찰은 "A 군을 살인미수 혐의로 긴급체포했지만 적용 혐의와 구속영장 신청 여부 등은 수사 후 종합적으로 판단해 결정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