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0-22 10:17 (화)
'나 혼자 산다' 박나래-송가인, 즉석 패션쇼에 트로트까지...그녀들의 화끈한 하루 공개

'나 혼자 산다' 박나래-송가인, 즉석 패션쇼에 트로트까지...그녀들의 화끈한 하루 공개

  • 주예은 기자
  • 승인 2019.10.10 11: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RNX뉴스] 주예은 기자 = 드디어 박나래의 옷장이 공개된다.

내일(11일) 방송될 MBC 예능 프로그램 ‘나 혼자 산다’(기획 김구산 / 연출 황지영, 이민지)에서는 박나래와 송가인이 함께 즉석 패션쇼를 열고, 트로트를 배우는 등 고향 찐자매의 화끈한 하루를 보여줄 예정이다.

이날 박나래는 특별한 의상들이 가득한 자신의 옷장으로 송가인을 초대한다. 그녀의 옷장에는 그동안 방송에서 보여줬던 옷부터 한 번도 입지 않은 옷까지 실험정신 폭발하는 다양한 의상들이 공개될 예정이다.

박나래는 그녀가 가지고 있는 옷들중에서 특별히 송가인에게 잘 어울릴만한 옷들을 선별해 입혀보며 즉석 패션쇼를 연다. 박나래에게 일상복인 옷이 송가인에게는 무대복으로 변신하는 등 색다른 볼거리를 선사한다고 해 관심을 끌고 있다.

특히 박나래의 화려한 옷들을 보며 자신에게 어울릴까 걱정하던 송가인도 어느덧 박나래의 옷들에 관심을 보이며 슬슬 욕심내기 시작한다고.

이어 박나래는 트로트 수업에 앞서 특별히 빌려 온 드레스를 입고 나왔고, 이 모습을 가만히 지켜보던 송가인은 박나래에게 김연아 같다고 말해 과연 어떤 모습일지 기대를 불러일으킨다.

한편, 본격적인 트로트 수업이 시작되고 하나하나 친절히 알려주던 송가인은 트로트 시범을 보이다 갑자기 ‘액션’을 외치며 연기지도를 했다고 하는데, 어떤 사연일지 본방 사수에 대한 욕구를 자극시키고 있다.

고향 찐케미를 자랑하며 색다른 재미를 보여주고 있는 박나래와 송가인의 특별한 하루는 내일(11일) 밤 11시 10분에 방송되는 MBC 예능 프로그램 ‘나 혼자 산다’에서 만나볼 수 있다.[사진 제공 : MBC '나 혼자 산다' 영상 캡처]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