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2-07 16:03 (토)
tvN ‘싸이코패스 다이어리’ 윤시윤-정인선-박성훈, 첫 리딩부터 시너지 大 폭발...대본리딩 현장 공개!

tvN ‘싸이코패스 다이어리’ 윤시윤-정인선-박성훈, 첫 리딩부터 시너지 大 폭발...대본리딩 현장 공개!

  • 주예은 기자
  • 승인 2019.09.26 13: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 tvN
사진 = tvN

[서울=RNX뉴스] 주예은 기자 = 올 하반기 안방극장을 들썩일 호구 반전 스릴러 ‘싸이코패스 다이어리’의 대본리딩 현장이 공개됐다.

tvN 새 수목드라마 ‘싸이코패스 다이어리’(연출 이종재/ 극본 류용재, 김환채, 최성준/ 제작 스튜디오드래곤, 키이스트)는 어쩌다 목격한 살인사건 현장에서 도망치던 중 사고로 기억을 잃은 호구 육동식(윤시윤 분)이 우연히 얻게 된 살인 과정이 기록된 다이어리를 보고 자신이 싸이코패스 연쇄살인마라고 착각하며 벌어지는 이야기. 착각 속에 이루어지는 코믹과 싸이코패스가 주는 긴장으로 색다른 재미를 선사할 예정이다.

‘싸이코패스 다이어리’의 첫 대본리딩은 지난 8월, 상암동에서 진행됐다. 이종재 감독과 류용재 작가, 김환채 작가, 최성준 작가를 비롯해 윤시윤(육동식 역), 정인선(심보경 역), 박성훈(서인우 역), 이한위(육종철 역), 허성태(장칠성 역), 최대철(공찬석 역), 김기두(박재호 역), 이민지(오미주 역), 김명수(보경父 역), 최성원(허택수 역) 등 전 출연진이 총 출동해 시너지를 폭발시켰다.

대본리딩 시작에 앞서 류용재 작가는 “저희 작품은 주인공이 자기가 어떤 사람인지 생각함에 따라 믿고 바뀌어가는 이야기다. 그런 믿음이 실제로 많은 것들을 바꿀 수 있다고 생각한다. 그래서 스스로 천재 작가라 생각하며 집필하고 있다”면서, “모두가 최고라고 생각하고 만들면 최고의 작품이 될 것이라 생각한다”고 전했다. 이어 이종재 감독은 “함께하는 모두가 즐거운 작품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며 포부를 드러냈다.

이어 윤시윤은 “제일 중요한 건 열정 있고 성실한 모습 보이는 것이라 생각한다. 열심히 하겠다”며 각오를 전했다. 또한 이한위가 “이번 작품으로 포상 휴가를 꼭 가고 싶다. 즐거운 작품이 됐음 좋겠고, 저 포함 모든 분들에게 손에 꼽을 수 있는 좋은 작품이 됐으면 좋겠다”며 강렬한 포부를 밝히자, 정인선은 “꼭 포상휴가 갈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라며 열정을 불태우는 귀여운 모습으로 웃음을 자아냈다.

이 같은 유쾌한 에너지와 분위기는 본격적인 대본리딩에도 고스란히 이어졌다. 먼저 살인 과정이 적힌 다이어리를 주운 뒤 자신이 싸이코패스라 착각하게 된 호구 ‘육동식’ 역을 맡은 윤시윤은 연기력을 폭발시켜 이목을 집중시켰다. 그는 어리바리한 말투와 표정으로 호구 연기를 펼쳐 웃음을 자아내는가 하면, 이내 당당하고 서늘한 면모를 내비치는 양면적인 모습으로 감탄을 유발했다.

이와 함께 정인선은 열정은 충만하지만 현실을 택하고 살아온 경장 ‘심보경’으로 분해, 싹싹한 경찰 연기를 펼쳐 연신 미소를 자아냈다. 특히 그는 극중 의도치 않게 계속해서 엮이게 되는 윤시윤을 비롯해 아버지로 분하는 김명수, 부사수인 최성원 등 누구와 함께 해도 찰떡 같이 어울리는 절정의 케미력과 유쾌한 에너지를 뿜어내며 대본리딩 현장을 한층 밝게 만들었다.

그런가 하면 순도 100% 싸이코패스 ‘서인우’ 역을 맡은 박성훈은 중저음 목소리와 젠틀한 매력으로 시선을 단숨에 사로잡았다. 무엇보다 박성훈은 목소리의 변화만으로 젠틀한 증권사 이사와 냉혹하고 서늘한 싸이코패스를 완벽히 표현해 보는 이들을 소름 돋게 만들었다. 뿐만 아니라 이한위-허성태-최대철-김기두-이민지-김명수-최성원 등은 탄탄한 연기력을 기반으로, 개성 확실한 배역을 생동감 넘치게 소화해내며 찰진 캐릭터 플레이를 펼쳐 극을 더욱 풍성하게 만들었다. 더욱이 첫 대본리딩임에도 리드미컬한 티키타카를 선보인 배우들이 뿜어내는 특급 케미스트리가 극에 대한 기대감을 수직 상승시켰다.

‘싸이코패스 다이어리’ 제작진은 “윤시윤-정인선-박성훈 등 자신의 배역에 완벽히 스며든 배우들의 연기력과 호흡이 돋보이는 대본리딩이었다. 대본리딩을 마치니 코믹과 스릴을 오가는 재밌는 작품이 될 거란 확신이 생긴다”면서, “올 하반기 웃음과 긴장감을 동시에 선사할 호구 반전 스릴러로 찾아 뵙겠다. ‘싸이코패스 다이어리’에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tvN 새 수목드라마 ‘싸이코패스 다이어리’는 드라마 ‘백일의 낭군님’을 연출한 이종재 감독과 드라마 ‘라이어 게임’, ‘개와 늑대의 시간’ 등을 집필한 류용재 작가가 의기투합한 작품. 2019년 하반기 첫 방송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