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1-13 13:16 (수)
<봄밤> 김준한, 자연스런 연기로 완성한 리얼 연애의 면면! 현실 공감 이끌다!

<봄밤> 김준한, 자연스런 연기로 완성한 리얼 연애의 면면! 현실 공감 이끌다!

  • 주예은 기자
  • 승인 2019.06.17 12: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제공: MBC 수목미니시리즈 '봄밤' 영상 캡처]
[사진 제공: MBC 수목미니시리즈 '봄밤' 영상 캡처]

[서울=RNX뉴스] 주예은 기자 = 김준한의 섬세한 연기가 ‘봄밤’의 감성을 더욱 풍성하게 채우고 있다.

MBC 수목미니시리즈 ‘봄밤’(연출 안판석/ 극본 김은/ 제작 제이에스픽쳐스)에서 김준한(권기석 역)이 복잡한 캐릭터의 심리를 완벽하게 표현하며 매회 폭풍 공감을 불러일으키고 있다.

극 중 권기석(김준한 분)은 냉철함을 잃지 않는 성공한 은행 심사과 과장으로 부유한 집안에서 자라 완벽에 가까운 삶을 살아온 인물이다. 하지만 그는 이정인(한지민 분)과 오랜 연애로 인한 위태로운 관계를 애써 외면해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또 권기석은 이정인과의 결혼을 당연하게 생각하는 자신만만한 모습으로 리얼한 연애의 디테일한 면면을 그려냈다. 그는 이정인과의 오랜 연애에서 비롯된 무심한 태도로 현실적인 만남을 보여주며 시청자들의 공감을 자아냈다.

특히 권기석은 자신의 연인 이정인과 유지호(정해인 분) 사이를 의심하는 불안한 눈빛과 유지호에게 의미심장한 말로 은근한 경계심을 드러내 혼란스러운 심리를 완벽하게 표현했다. 또 지난 방송에서 자신의 의심이 현실이라는 것을 깨닫게 되자 허탈함과 분노가 뒤섞인 얼굴은 권기석의 복잡한 심리를 고스란히 보여줬다.

이처럼 김준한은 복잡한 캐릭터의 심리 변화를 물 흐르듯 자연스럽게 보여주고 있다. 특히 표정, 눈빛, 말투까지 시시각각 변하는 그의 섬세한 연기가 더해져 극의 몰입감을 더욱 높여주고 있다.

마침내 모든 사실을 깨달은 김준한이 정해인을 찾아가 굳은 눈빛을 드러내 긴장감을 높이며 궁금증을 더해가는 MBC 수목미니시리즈 ‘봄밤’은 매주 수, 목요일 밤 8시 55분에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