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8-26 10:24 (월)
캐나다, 2021년까지 일회용 플라스틱 금지

캐나다, 2021년까지 일회용 플라스틱 금지

  • 김종덕 기자
  • 승인 2019.06.14 13: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RNX뉴스] 김종덕 기자 = 캐나다가 2021년까지 일회용 플라스틱 사용을 금지했다.

캐나다의 저스틴 트뤼도 총리는 플라스틱 폐기물을 "우리가 간과할 수 없는 환경오염의 큰 문제"라고 말하면서 이를 계획적으로 발표했다.

그는 현재 "10% 미만의 플라스틱이 재활용된다. 변화가 없다면, 캐나다인들은 2030년까지 매년 약 110억 달러 상당의 플라스틱 재료를 폐기할 것이다."라고 말했다.

또 사용할 수 없는 일회용 플라스틱 품목은 연방정부의 과학적 기반에 의한 접근방식을 통해 결정된다."라며 이 금지 조항에는 바다에 자주 들어가는 물건들이 포함될 것이다."라고 말했다.

[사진=RNX TV 제공]
[사진=RNX TV 제공]

이어 그는 "플라스틱 제품의 제조회사들은 곧 그들 제품의 "entire life-cycle"을 표시해야 한다. 이렇게 기업이 책임지게 되면 우리 경제에도 도움이 될 것이며 환경에 영향을 끼치지 않는 훨씬 더 많은 플라스틱을 재활용하게 될 것이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저스틴 트뤼도는 뉴욕타임스를 통해 "우리는 아이들을 해변으로 데리고 가서 짚이나 스티로폼, 병들이 어지럽게 널려 있지 않은 모래사장에서 뛰어 놀게 해야한다. 우리는 그렇게 해야하는 당연한 과제를 안고 있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