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8-22 19:57 (목)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 행복으로 가득 찬 화기애애한 현장! 즐거움이 가득한 웃음만발 비하인드 스틸 공개!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 행복으로 가득 찬 화기애애한 현장! 즐거움이 가득한 웃음만발 비하인드 스틸 공개!

  • 박은경 기자
  • 승인 2019.05.17 10: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공: 지앤지프로덕션, 테이크투
사진제공: 지앤지프로덕션, 테이크투

[서울=RNX뉴스] 박은경 기자 =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 속 배우들의 웃음이 멈추지 않는 현장이 담긴 비하인드 스틸이 시선을 사로잡는다.

KBS 2TV 주말드라마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극본 조정선 / 연출 김종창 / 제작 지앤지프로덕션, 테이크투)(이하 ‘세젤예’) 배우들의 해피 바이러스가 넘쳐나는 순간이 포착됐다. 

사진 속에는 김해숙(박선자 역), 김소연(강미리 역), 홍종현(한태주 역), 유선(강미선 역), 기태영(김우진 역), 김하경(강미혜 역)까지 ‘세젤예’ 배우들의 유쾌한 모습이 담겨있어 화기애애한 현장 분위기를 전하고 있다. 

먼저 벚꽃 아래에서 화사한 미소를 띈 채 카메라를 바라보고 있는 김해숙은 바쁜 촬영 일정에도 웃음을 잃지 않으며 촬영장을 화기애애하게 이끌어가 스태프들의 극찬을 받았다. 유선 역시 캐릭터에 몰입해 한껏 분노를 폭발시키다가 카메라가 꺼지는 순간 웃음을 터트리며 긍정 에너지를 퍼트리고 있다.

뿐만 아니라 촬영 중간 브이(V)를 한 채 미소짓는 김소연과 장난스런 포즈로 카메라를 응시하는 홍종현의 모습은 현장의 유쾌한 분위기를 자랑하고 있다. 김하경 역시 쉬는 도중 장난스런 손짓과 함께 스태프와 담소를 나누며 촬영 내내 밝은 모습으로 비타민 역할을 톡톡히 하고 있다고. 또한 은은한 미소를 띈 기태영은 극 중 냉미남 캐릭터와는 180도 다른 스윗함으로 녹화장을 훈훈하게 물들이고 있다.

드라마의 한 관계자는 “배우와 스태프들이 서로를 응원하며 가족같은 분위기 속에서 촬영을 이어가고 있다“며 ”‘세젤예’의 즐거운 현장이 드라마 속 특급 시너지로 이어져 매주 재미를 더해가고 있는 것 같다“고 전했다. 

한편, KBS 2TV 주말드라마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은 매주 토, 일요일 저녁 7시 55분 방송된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