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6-17 18:02 (월)
서울 동북권 오존 주의보 발령…"가급적 실외 활동 자제"

서울 동북권 오존 주의보 발령…"가급적 실외 활동 자제"

  • 김승욱 기자
  • 승인 2019.05.04 16: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초여름 날씨[연합뉴스 자료 사진]
초여름 날씨[연합뉴스 자료 사진]

(서울=연합뉴스) 김승욱 기자 = 서울시는 4일 오후 4시를 기해 서울 동북권에 오존 주의보를 발령했다.

서울시에 따르면 동대문구에서 측정한 오존 농도가 0.122ppm으로 나타났다.

오존 주의보는 권역 내 1개 이상 지역에서 시간당 대기 중 오존 농도가 0.120ppm 이상일 때 발령한다.

오존은 햇빛이 강하고 대기 중 휘발성유기화합물(VOCs)과 질소산화물(NOx)이 풍부할 때 빠르게 생성된다.

오존에는 독성이 있어 오래 흡입하면 호흡기관을 해칠 수 있다.

환경부 관계자는 "어린이와 노약자, 호흡기·심혈관 질환자 등은 가급적 실외 활동을 자제하고 불필요한 승용차 사용을 피해 달라"고 당부했다.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