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6-15 15:33 (토)
김서윤X강이관X부지영 감독이 뭉쳤다! 서독제 화제작 <우리 지금 만나> 5/29 개봉 확정! 티저포스터 공개!

김서윤X강이관X부지영 감독이 뭉쳤다! 서독제 화제작 <우리 지금 만나> 5/29 개봉 확정! 티저포스터 공개!

  • 박지훈 기자
  • 승인 2019.05.02 16: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RNX뉴스] 박지훈 기자 = 지난 제44회 서울독립영화제 통일 기획전을 통해 상영되고, 통일부 2019 평화와 통일영화 극장개봉 프로젝트에 선정된 옴니버스 소통 드라마 <우리 지금 만나>가 오는 5월 29일 개봉을 확정하고 매력적인 티저 포스터를 공개했다.

영화 <우리 지금 만나>는 변화하고 있는 남한과 북한의 관계 속에서 ‘통일’이라는 거대한 물결 아래 자리 잡은 사랑, 갈등, 이해 등의 일상적 감정을 3편의 이야기에 고스란히 담아낸 옴니버스 소통 드라마. ‘통일’과 ‘이해’라는 주제에 귀여운 상상력을 더해 우리의 일상에 찾아올 변화를 조명한 영화 <우리 지금 만나>가 오는 5월 29일 개봉을 확정, 따뜻한 봄처럼 관객들을 찾아간다.

특히나 지난 제44회 서울독립영화제 통일 기획전 섹션을 통해 미리 관객들과 만났던 바 있는 <우리 지금 만나>는 김서윤 감독의 <기사선생>, 강이관 감독의 <우리 잘 살 수 있을까?>, 부지영 감독의 <여보세요>가 순서대로 엮여있어 단편영화의 신선함과 동시에 장편영화의 깊은 여운을 선사할 예정이다.

김서윤 감독의 <기사선생>은 ‘개성공단에서 사랑이 피어나면 어떨까?’ 라는 상상에서 시작한 귀엽고 설레는 작품으로, 봄이 만연한 5월 극장가를 따뜻하게 할 매력을 지녔다.

강이관 감독의 <우리 잘 살 수 있을까?>는 ‘뮤직 댄스 무비’라는 새로운 장르를 도입, 남북 관계를 ‘남녀 관계’로 비유하며 통일이라는 것이 거대한 국가적 과제가 아닌 일상적인 모습으로 다가갈 수 있음을 나타낸 작품이다.

마지막으로 부지영 감독의 <여보세요>는 북한에서 잘못 걸려온 한 통의 전화를 통해 생각지도 못한 우정과 공감을 나누게 되는 한 여성의 이야기를 담아낸 작품으로, 멀고도 가까운 곳에 존재하고 있는 사람들과 새로운 인연에 대한 고민을 담아냈다.

영화 <우리 지금 만나>가 5월 29일 개봉을 확정하며 공개한 티저 포스터에는 북한과 남한의 대표적인 랜드마크인 주체사상 탑과 남산타워가 마치 한 공간인 듯 이어져 있어 눈길을 끈다. 남산 자락 끝에 평양의 광장이 위치해 있을 것만 같은 포스터의 배경 아래로는 거리를 지나다니는 사람들의 일상이 고스란히 담겨있어 독특한 분위기를 연출한다.

빛바랜 듯한 붉은 색과 푸른색의 조합 역시 포스터의 고즈넉한 분위기를 물씬 살리며 영화에 대한 호기심을 자극한다.

이러한 포스터의 배경을 설명하는 듯 ‘서울-평양 2시간 반, 가깝고도 먼 당신에게’라는 카피는 물리적으로 가까운 곳에 살고 있지만 닿을 수 없는 가장 먼 곳에 위치한 북한과 남한의 현실을 상기시킨다.

영화 <우리 지금 만나>가 변화하는 남북 관계 속 우리 일상에 불어닥칠 소소하고 현실적인 상상들을 담고 있는 만큼, 이번에 공개된 티저 포스터는 남북이 더 가까워질 미래에 대한 희망을 기대하게 하며 궁금증을 높인다.

김서윤 감독의 <기사선생>, 강이관 감독의 <우리 잘 살 수 있을까?>, 부지영 감독의 <여보세요>를 한 데 엮어낸 옴니버스 소통 드라마 <우리 지금 만나>가 매력적인 티저 포스터를 공개한 가운데, 오는 5월 29일 개봉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