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8-12-14 05:56 (금)
명품 브랜드 '최야성', 온라인 쇼핑몰 '최야성닷컴' 오픈

명품 브랜드 '최야성', 온라인 쇼핑몰 '최야성닷컴' 오픈

  • 조연이 기자
  • 승인 2018.10.06 12: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최야성닷컴 [사진=(주)베베비앙 제공]

[서울=RNX뉴스] 조연이 기자 = 수많은 유명 연예인들이 착용하는 세계적 명품 브랜드 '최야성'의 ㈜베베비앙이 자사 공식 온라인쇼핑몰 최야성닷컴을 오픈했다.

명품 브랜드 '최야성'은 독보적인 한류 명품 브랜드를 창조한 공로를 꾸준히 인정받아 최근 열린 ‘2018대한민국 한류문화 대상’서 ‘브랜드 대상‘, ‘대한민국을 빛낸 글로벌 기업 인물 대상’서 ‘브랜드 대상’, 제26회 ‘대한민국 문화연예대상’ 시상식에서 ‘베스트 브랜드상’ 수상하는 기염을 토하며 브랜드 명성을 실감케 했다.

세계적 명품 브랜드를 지향하는 초고가 브랜드 ‘최야성’은 샤넬, 루이비통, 까르띠에, 구찌, 돌체 앤 가바나, 아르마니, 에르메스, 발망, 베르사체 등 글로벌 명품 브랜드들의 각축장화 되어버린 국내 시장에 대항마 그 이상의 개념으로 등장해 세계적 명품 그 이상의 명품을 표방하는 가운데, 현재 수많은 유명 연예인들이 착용, 빠르게 인지도가 급상승하고 있는 명품 브랜드다.

또한 한류 명품 브랜드‘최야성’은 최근 럭셔리 쥬얼리 브랜드 ‘바우 다이아몬드’ 청담, 대전, 청주, 전주, 인천점, 즉 바우 다이아몬드 전국 모든 매장에도 입점했는데 향후 ‘최야성’의 브랜드 상징인 용의 눈에 ‘바우 다이아몬드’의 다이아몬드를 붙이는 여러 형태의 콜라보 버전도 협업 진행할 계획이다.

명품 브랜드‘최야성’은 큼직하고 강렬한 동양적 용 모양이 트레이드마크이다. 수 만수에서 수십 만수의 금박 은박 용을 수놓아 각도에 따라 다른 빛을 띠는 오묘한 조화가 특징이다. 독창적이고 화려한 디자인으로 무장한 명품 브랜드 ‘최야성’은 최근 신곡 ‘풋사과’’로 활동하며 실시간 검색어 순위 1위에도 오르며 인기 폭발 중인 걸그룹 베리굿에서 걸그룹 마틸다, 보이그룹 세븐어클락, 최철호, 함은정, 고은아, 곽진영, 이화선, 김유석, 김지영, 남성진, 정한용, 설빈, 배도환, 이정용, 클래지콰이 알렉스, 한류 톱스타 박시후까지 수많은 유명 연예인들이 착용하며 큰 화제를 모았다.

㈜베베비앙이 론칭한 명품 브랜드 ‘최야성’은 베트남 등에 지사를 두고 있는 글로벌 유아용품 브랜드 ‘베베비앙’ 회장이자, 만 19세부터 극장개봉작 메가폰을 잡아온 세계 최연소 영화감독 출신의 전설적인 멀티예술가 ‘최야성’ 감독이 직접 그린 용 디자인을 베이스로 탄생했다.

명품 브랜드 ‘최야성’은 과감함, 화려함, 강렬함이 포인트로 누구나 입어도 통통 튀는 매력을 뽐낼 수 있는 게 특징이다. 수많은 유명 연예인들을 비롯해, 추리소설의 대부 이상우 작가, 대한경호협회 이건찬 회장, 세계적 패션디자이너 랑유 김정아 등도 착용하며 인기가 급속히 확산되고 있다.

㈜베베비앙 관계자는 “명품 브랜드‘최야성’은 중국 북경의 럭셔리 디자이너 매장 등에도 입점하기로 했으며 현재 모자 10종, 여자 청바지, 남자 청바지, 맨투맨티, 남방 등 십여 종이 출시되어 있고 향후 수백여 종으로 품목을 늘릴 계획”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강남구 학동로2길 19 (세일빌딩) 2층 941호
  • 대표전화 : 02-6212-0595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종덕
  • 법인명 : (주)THE RNX엔터테인먼트
  • 제호 : RNX 뉴스 - 스포츠, 연예, 생활, 건강, 세계, IT 신문
  • 등록번호 : 서울 아 03982
  • 등록일 : 2015-11-11
  • 발행일 : 2015-12-18
  • 발행인 : (주)더알엔엑스엔터테인먼트 박진우
  • 편집인 : 김종덕
  • RNX 뉴스 - 스포츠, 연예, 생활, 건강, 세계, IT 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8 RNX 뉴스 - 스포츠, 연예, 생활, 건강, 세계, IT 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jw3333@hanmail.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