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5-25 10:49 (월)
뮤지컬 배우 카이, "나눔의 영역 확대하고파"

뮤지컬 배우 카이, "나눔의 영역 확대하고파"

  • 박은경 기자
  • 승인 2020.04.02 16: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뮤드림’으로 시작된 선한 영향력...빅이슈 재능 기부 화보 및 인터뷰 공개

 

[서울=RNX뉴스] 박은경 기자 = 뮤지컬 배우 카이의 재능 기부 화보가 매거진 빅이슈를 통해 공개됐다.

뮤지컬 배우 카이의 화보와 함께 나누는 삶에 대한 신념이 담긴 인터뷰가 홈리스 자립을 돕는 글로벌 매거진 빅이슈 코리아에 게재되어 눈길을 끈다.

매거진 빅이슈에서는 지난 2월 발표된 카이의 자작곡 ‘함께 흔들리자’가 소개됐다. 이 곡은 배우 카이의 에세이집에 수록됐던 가사에 음가를 붙여 만들어진 노래로 힘든 순간일수록 함께 하자는 위로의 메시지를 담고 있어 많은 이들에게 뭉클함을 선사했다.

노래 후반부 실제 녹음 현장에서 가창한 팬들의 합창이 실려 노래의 메시지를 배가해 화제를 모은 바 있다.

게재된 인터뷰에서는 자선활동에 대한 배우 카이의 생각이 담겨있어 눈길을 끈다. ‘착한 사람은 아니지만 좋은 사람이 되려고 노력한다’는 카이는 2015년부터 문화 소외계층 청소년들에게 직접 구매한 공연 티켓을 전달하는 ‘뮤드림’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있다.

청소년들에게 ‘꿈’을 선물하기 위해 12회 동안 이어져 온 뮤드림 프로젝트는 2018년부터 더 많은 소외계층 청소년들이 공연 관람의 기회에 닿을 수 있도록 자발적인 기부금을 모아 진행되는 자선단체로 발전했다.

뮤드림 공식 SNS를 통해 게시된 학생들의 손편지에는 진심 어린 공연 감상과 감사의 마음이 담겨있어 깊은 울림을 전달하는 동시에 해당 단체의 활동의 참의미를 더욱 널리 알리고 있다.

이어 ‘나눔의 영역이 확대되길 바란다’는 배우 카이의 생각은 공식 팬클럽 ‘결무리’에까지 전파되고 있다.

‘카이’라는 이름으로 더 많은 사람들에게 따뜻함을 선사하자는 팬클럽의 자발적인 의견이 모아져 진행된 연탄기부는 4년간 꾸준히 지속되며 소외된 이웃들을 위한 나눔을 실천하고 있다.

뿐만 아니라 배우 카이는 ‘결무리’는 1월 대규모 산불로 피해를 입은 호주에 재난 피해 극복을 위한 후원금을 전달했다.

‘비단 호주만의 아픔이 아니며 우리 모두의 고통’이라고 이야기해 호주 재난 극복에 동참할 것을 독려했던 카이는 진정성 있는 메시지를 널리 전하며 선한 영향력을 펼치고 있어 앞으로의 행보에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뮤지컬배우 카이의 화보와 인터뷰 전문은 매거진 빅이슈 224호를 통해 만날 수 있으며, 오는 4월 18일 세종문화회관 체임버홀에서 크로스오버 뮤지션이자 뮤지컬 배우 카이의 단독 콘서트 ‘벨칸토’가 개최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