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7-04 09:53 (토)
'지구방위대' 김구라, 까마득한 광경에 진저리...사장님 꿀팁도 무용지물 만든 초고난이도 임무!

'지구방위대' 김구라, 까마득한 광경에 진저리...사장님 꿀팁도 무용지물 만든 초고난이도 임무!

  • 박은경 기자
  • 승인 2020.02.27 09: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제공 : MBN
사진 제공 : MBN

[서울=RNX뉴스] 박은경 기자 = 김구라와 허경환이 눈앞에 펼쳐진 고난이도 업무에 말문이 막힌다.

27일(오늘) 밤 9시 30분에 방송되는 MBN 예능프로그램 ‘지구방위대’ 3회에서는 김구라와 허경환이 막막함을 부르는 임무에 좌절해 제작진의 손까지 빌리는 사상 초유의 사태가 일어난다고 해 이목이 집중된다.

먼저 헌 옷을 수거하고 매입하는 임무를 맡은 지구 방위대 멤버들은 이곳저곳으로 돌아다니며 직접 가정 방문에 나선다. 각자 수거해온 의류의 무게로 승패가 좌우된다는 말에 김구라와 허경환, 김형준과 전진은 두 팀으로 나뉘어 치열한 ‘무게 전쟁’을 벌인다.

하지만 방문 수거를 마치고 돌아온 김구라와 허경환의 앞에 상상치도 못했던 고난도 임무가 펼쳐진다고 해 눈길이 쏠린다. 담담한 말투로 자신만의 ‘꿀팁’을 전수하는 사장님과, 몇 번의 시도 끝에 울분(?)을 터뜨리는 김구라의 태도가 대비돼 폭소를 터뜨릴 예정이다.

결국 김구라는 제작진을 향해 “놀면 뭐하니?”라고 ‘도움을 청하기까지 한다고. 이에 제작진 모두가 현장에 대거 투입되는 진풍경이 펼쳐진다고 해 궁금증이 커진다. 과연 김구라와 허경환이 ’SOS’를 외치게 만든 임무의 정체는 무엇인지, 제작진의 도움을 받은 지구 방위대가 성공적인 마무리를 할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방위 및 공익근무요원 출신 셀럽들이 펼치는 공익실현 리얼리티, MBN 예능프로그램 ‘지구 방위대’는 27일(오늘) 밤 9시 30분에 방송된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