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2-20 09:32 (목)
'어쩌다 가족' 진희경, 성동일과 금슬 甲 부부로 컴백...‘내 돈도 내 돈, 네 돈도 내 돈’ 짠순이 하숙집 주인으로 변신!

'어쩌다 가족' 진희경, 성동일과 금슬 甲 부부로 컴백...‘내 돈도 내 돈, 네 돈도 내 돈’ 짠순이 하숙집 주인으로 변신!

  • 박은경 기자
  • 승인 2020.02.13 08: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공: 산사픽처스
사진제공: 산사픽처스

[서울=RNX뉴스] 박은경 기자 = 배우 진희경(진희경 역)이 남다른 경제관념을 가지고 있는 하숙집 주인으로 변신한다. 

오는 3월 첫 방송 될 TV CHOSUN 새 예능드라마 ‘어쩌다 가족’(극본 김번, 성윤진/ 연출 김창동 / 제작 산사픽처스)에서 진희경이 현재와 과거를 넘나드는 첫 스틸컷으로 연기장인의 포스를 뿜어내고 있다. 

‘어쩌다 가족’은 공항 근처에서 하숙집을 운영하는 성동일, 진희경 부부와 항공사에 근무하는 다양한 직종의 사람들이 함께 사는 색다른 가족 구성의 드라마다. 개성 넘치는 배우 조합과 독특한 인물관계도로 신선한 재미를 안길 예정이다. 

극 중 진희경(진희경 분)은 성동일(성동일 분)의 아내로 딸 성하늘(권은빈 분)과 함께 3인 가족을 이루고 있다. 성동일과 함께 하늘 하숙집을 운영하며, ‘내 돈도 내 돈, 네 돈도 내 돈’의 남다른 경제관념으로 짠순이의 면모를 가지고 있는 인물. 또한 남편 성동일과는 극과 극을 오가는 롤러코스터 같은 금슬로 아찔한 부부케미를 선보인다.

한편, 공개된 스틸에서는 진희경이 ‘편안한 트레이닝 복 차림’과 ‘90년대 복고풍 상큼모드’로 상반된 매력을 뽐내고 있어 이목이 끌린다. 겉모습뿐 아니라 분위기, 표정까지 180도 다른 그녀의 모습이 앞으로 그려질 팔색조 ‘진희경 캐릭터’에 대한 궁금증을 높인다.

진희경은 전작 드라마 닥터 프리즈너, 슈츠, 쌈 마이웨이, 엄마 등 수 많은 작품에서 다양한 역할로 탄탄한 연기내공을 입증한 바 있다. 이에 과연 새 예능드라마 ‘어쩌다 가족’에서는 어떤 코믹연기로 새로운 변신을 보여줄지 기대를 모은다.

한편, 유쾌함 가득한 뉴 ‘진희경‘을 예고하고 있는 TV CHOSUN 새 예능드라마 ‘어쩌다 가족’은 오는 3월 첫 방송을 앞두고 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