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5-25 08:11 (월)
'제 62회 그래미 어워드'서 돋보이는 패션 센스를 보여준 해외 스타들

'제 62회 그래미 어워드'서 돋보이는 패션 센스를 보여준 해외 스타들

  • 조연이 기자
  • 승인 2020.01.29 09: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RNX뉴스] 조연이 기자 = 지난 1월 27일(한국시간), 오전 10시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리스에서 열린 제 62회 그래미 어워드에서 많은 스타들이 돋보이는 패션 감각으로 시상식을 화려하게 빛냈다. 

호스트를 맡은 앨리샤 키스(Alicia Keys)를 비롯하여 싱어송라이터 숀  멘데스(Shawn Mendes), 프로듀서 겸 래퍼 디플로(Diplo) 그리고 조 조나스(Joe Jonas) 등 세계적으로 유명한 뮤지션들이 불가리 주얼리와 워치를 착용하고 레드카펫을 밟았다.

앨리샤 키스
숀 멘데스

이번 그래미 어워드의 호스티인 앨리샤 키스는 화려한 핫핑크 룩에 불가리의 아이코닉한 모네떼 헤리티지 초커 네크리스와 링과 함께 양손에 하이 주얼리 링을 착용했으며, 트렌드 리더로도 저명한 싱어송라이터 숀 멘데스 역시 버건디 수트와 상반되는 말라카이트가 세팅된 불가리 세르펜티 하이 주얼리 네크리스를 매치하여 시상식 룩을 완성하였다.

조 조나스

 

디플로 
디플로 

배우이자 뮤지션인 조 조나스는 화려한 골드 수트에 불가리 옥토 피니씨모 스켈레톤 워치를 착용하여 포인트를 주었고, 디플로는 수트 룩에 터콰이즈와 사파이어가 세팅된 불가리 헤리티지 주얼리와 불가리 대표 컬렉션인 세르펜티의 하이 주얼리 링을 착용하여 세련된 시상식 룩을 완성했다.

한편 해외 스타들과 함께한 브랜드 불가리(BVLGARI)는 1884년 창립, 136년 역사와 전통을 자랑하는 컨템포러리 이탈리안 럭셔리 브랜드로서, 현대적이고 대담한 디자인과 완벽을 추구하는 장인정신으로 전세계적인 사랑을 받는 글로벌 브랜드다. [사진 제공=불가리(BVLGARI)]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