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2-24 23:00 (월)
'무엇이든 물어보살' 역술가와 보살의 차이에 '무천 도사' 역술가의 한마디... "두 사람은 신(神)을 받은 거고!"

'무엇이든 물어보살' 역술가와 보살의 차이에 '무천 도사' 역술가의 한마디... "두 사람은 신(神)을 받은 거고!"

  • 주예은 기자
  • 승인 2020.01.27 10: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RNX뉴스] 주예은 기자 = 선녀보살 서장훈이 ‘무천 도사’와 대환장 케미를 선보인다.

오늘(27일) 방송되는 KBS Joy 오리지널 콘텐츠 ‘무엇이든 물어보살’ 45회에서는 선녀보살 서장훈과 아기동자 이수근의 할 말을 잃게 만드는 ‘무천 도사’가 등장, 메가톤급 ‘나이차’ 갈등(?)이 벌어진다.

이날 스튜디오에는 유명 애니메이션 드래곤볼의 ‘무천 도사’를 연상케 하는 역술가가 두 보살을 찾는다. 나이가 지긋해 보이는 '무천 도사'의 모습에 서장훈과 이수근은 물어보살의 ‘반말 컨셉’도 살리지 못하고 머뭇 거리는 모습을 보인다고 해 뜻밖의 꿀잼을 자아낼 예정이다.

당황스러움도 잠시, 아기동자 이수근은 “아니, 반말 할 거야”라며 재빠르게 본분을 되찾고(?) 자연스럽게 진행을 이끌어나간다. 하지만 그와 반대로 선녀보살 서장훈은 “연세가 어떻게 되세요?”라며 공손한 모습을 보여 안방극장을 초토화 시킨다고.

뿐만 아니라 편하게 하라는 ‘무천 도사’의 말에 멘탈이 흔들린 듯한 서장훈은 “방송을 보시던 분들이 저것들이 미쳤나라고 생각할 것 같다”며 극구 부인, 너스레를 떨어 현장이 웃음바다로 넘실댄다.

또한 ‘무천 도사’가 역술가와 보살의 다른 점을 설명, 두 보살을 가르키며 “두 사람은 신(神)을 받은 거고~”라며 이야기하자 당황한 서장훈이 뜻밖의 대답을 내놔 아수라장이 되었다는 후문이다.

현장을 들었다놨다한 서장훈의 미(美)친 입담과 세 사람의 우당탕탕 케미스트리는 오늘(27일) 밤 9시 50분에 방송되는 KBS Joy 오리지널 콘텐츠 ‘무엇이든 물어보살’을 통해서 확인할 수 있다.[사진 제공 : KBS Joy 오리지널 콘텐츠 '무엇이든 물어보살']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