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1-28 17:08 (화)
호주, 산불 피해 구호에 전 세계 각국 게임 개발자들도 동참

호주, 산불 피해 구호에 전 세계 각국 게임 개발자들도 동참

  • 박진우 기자
  • 승인 2020.01.15 12: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RNX뉴스] 박진우 기자 = 전 세계 각국의 게임 개발자들도 호주 산불 피해 구호에 동참했다.

현재 산불로 막대한 피해를 입고 있는 호주를 위해 '번지', '인피니티 워드' 그리고 '유비소프트' 등 게임 개발자들도 도움의 손길을 내밀었다.

인피니트 워드는 게임 '콜 오브 듀티: 모던 워페어'의 특별 '아웃백 구제' 팩을 선보일 예정이며, 이 팩의 수익금 100%를 호주 구호 단체에 기부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번지는 '데스티니 2'의 독점적인 티셔츠와 상징을 만들어 호주의 소방 활동과 동물 구조 활동을 위해 수익금을 기부할 예정이다.

또한 유비소프트는 디지털 인센티브를 만드는 것을 포기하고 호주 적십자 및 복구 구호 기금에 3만 달러 AUD(약 2,393만 9,400원)를 기부하기로 했다.

유비소프트는 트위터를 통해 "우리는 기부를 장려하기 위한 게임 내 아이템을 만들어 달라는 요청을 들었다. 이것은 상당한 개발 시간이 걸리기 때문에 즉각적인 조치가 필요하다."라고 전했다.

개발자들은 호주의 산불 피해 복구를 위해 게이머들의 전시회에서도 도움을 줄 수 있는 방법을 계속 찾고 있다고 전했다.

한편, 4개월이 넘게 꺼지지 않는 역대 최악의 산불로 피해를 입고 있는 호주는 현재 멜버른 공항 활주로까지 봉쇄했으며 결항 등의 피해도 잇따르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