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2-19 09:38 (수)
'나 혼자 산다' 성훈, '엉클 방'의 고군분투 육아일기...칭찬으로 황제성 K.O시킨 사연은?!

'나 혼자 산다' 성훈, '엉클 방'의 고군분투 육아일기...칭찬으로 황제성 K.O시킨 사연은?!

  • 강은혜 기자
  • 승인 2020.01.10 13: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제공 : MBC '나 혼자 산다'
사진 제공 : MBC '나 혼자 산다'

[서울=RNX뉴스] 강은혜 기자 = 일일 베이비시터로 변신한 성훈의 일상이 공개된다.

오늘(10일) 방송될 MBC ‘나 혼자 산다’(기획 김구산 / 연출 황지영, 이민지)에서는 땀샘 폭발, 리얼 육아에 나선 성훈과 이를 보는 황제성 부부의 이야기로 유쾌한 재미를 선사한다.

황제성 부부의 집을 방문한 성훈은 두 사람의 식사를 위해 자의 반 타의 반 베이비시터로 변신하게 된다. 특히 생전 처음 안아보는 아기 때문에 마치 로봇같이 굳어버리는 어설픈 자세로 웃음을 자아낸다. 또한 혼자서 황제성의 아들 수현이를 돌보게 되자 당황하면서 진땀만 흘리는 웃픈 모습으로 눈길을 끌 예정이다.

한편 성훈의 칭찬에 황제성이 말문을 잃는 상황이 이어진다고 해 궁금증이 유발된다. 특히 수현이의 몸을 본 뒤 이어지는 “아유 아빠 닮았네”라는 성훈의 묘한 칭찬과 왠지 모를 민망함과 억울함(?)이 느껴지는 황제성의 표정이 대비되면서 시청자들을 폭소케 할 것으로 기대된다.

여기에 식사 시간 성훈과 황제성의 또 다른 디스전(?)이 펼쳐지면서 웃음을 선사할 예정이다. 수현이를 돌본 후 급하게 밥을 먹는 성훈을 향해 황제성이 “집안에 백수 삼촌 있잖아”라며 시동을 걸자 성훈은 역으로 황제성의 동공 지진을 유발하는 반격을 펼쳤다고 전해져 어떤 디스가 오고 갔을지 호기심을 자극한다.

뿐만 아니라 성훈이 준비했던 거대한 상자 속 선물이 공개되며 황제성 부부를 환호에 빠뜨린다. 성훈이 처음 등장할 때부터 기대감에 눈을 반짝였던 두 사람은 선물을 확인하자 돌고래에 빙의한 듯 기쁨의 소리를 질렀다고 해 선물의 정체에도 관심이 쏠린다.

일일 베이비시터로 변신한 성훈의 하루는 오늘(10일) 밤 11시 5분에 방송되는 MBC 예능 프로그램 ‘나 혼자 산다’에서 확인할 수 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