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2-28 13:06 (금)
저스틴 비버, 마약 투약 의혹에 투병 사실 고백..."더 나아진 모습으로 돌아오겠다."

저스틴 비버, 마약 투약 의혹에 투병 사실 고백..."더 나아진 모습으로 돌아오겠다."

  • 강은혜 기자
  • 승인 2020.01.10 11: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저스틴 비버
저스틴 비버

[서울=RNX뉴스] 강은혜 기자 = 세계적인 팝스타 저스틴 비버가 마약 투약 의혹에 휩싸이자 투병 사실을 고백했다.

지난 8일(현지시간) 저스틴 비버는 인스타그램을 통해 "많은 사람들이 내가 마약을 하는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그러나 그들은 내가 라임병 진단을 받았다는 것을 알지 못했다."라며 자신이 최근 라임병을 진단받았다는 사실을 밝혔다.

라임병은 진드기에 의해 '보렐리아균'에 감염되는 것을 말한다.

그리고 이 균은 처음에는 독감 같은 상태를 만들고 나중에는 신경과 관절에 침범해 뇌염, 말초 신경염, 근골격계 통증 같은 증상을 일으킨다.

이 병은 초기에 적절하게 치료하지 않으면 만성형이 되어 치료하기 어렵다.

저스틴 비버는 이 심각한 경우와 싸우고 있다고 전했다.

하지만, 그는 "힘든 몇 년이었지만 올바른 치료로 그 어느 때보다도 더 나아질 것이다."라며 현재 적절한 치료를 받고 있으며 그 어느 때보다도 잘하며 이겨낼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저스틴 비버는 곧 공개될 유튜브의 다큐멘터리 시리즈 '저스틴 비버 : 계절'에서 라임병과의 사투에 대해 자세한 이야기를 볼 수 있을 것이라고 전했다.

이 '저스틴 비버 : 계절' 영상은 오는 27일(현지시간)부터 매주 월요일과 수요일에 게시될 예정이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