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4-04 11:05 (토)
인천 아파트서 60대 부부 숨진채 발견. 극단적인 선택 추정

인천 아파트서 60대 부부 숨진채 발견. 극단적인 선택 추정

  • 박지훈 기자
  • 승인 2019.12.14 19: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MBC]
[사진=MBC]

[서울=RNX뉴스] 박지훈 기자 = 인천 부평구의 한 아파트에서 60대 부부가 각각 아파트와 화단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14일 인천삼산경찰서 등에 따르면 전날인 13일 오후 6시경 부평구 부개동의 한 아파트에서 남편 A씨(62)와 부인 B씨(62)가 숨진 채 발견됐다.

경찰은 A씨의 동생으로부터 "형이 죽음을 암시하는 듯한 전화를 했다."라며 "형과 연락이 안 된다. 무슨 일이 생긴 것 같다"는 신고를 받은 뒤 현장으로 출동해 아파트 13층 집안에서 부인B씨를, 아파트 1층 화단에서 남편 A씨가 숨져 있는 것을 발견했다.

경찰은 A씨가 아파트 13층에서 아내 B씨를 숨지게 한 뒤 자신도 1층으로 투신 해 숨진 것으로 추정하고,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부검을 의뢰했다.

경찰 관계자는 "유가족을 상대로 정확한 경위를 조사할 방침"이라며 "세부내용은 조사가 좀 더 이뤄져야 알 수 있다"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