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4-02 10:37 (목)
백종원 부탁에 신세계 정용진 부회장, 못난이감자 30t구매"안팔리면 제가 다먹죠. 뭐"

백종원 부탁에 신세계 정용진 부회장, 못난이감자 30t구매"안팔리면 제가 다먹죠. 뭐"

  • 박지훈 기자
  • 승인 2019.12.13 17: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이마트]
[사진=이마트]

[서울=RNX뉴스] 박지훈 기자 = 정용진 신세계그룹 부회장이 강원도 감자 농가를 돕기 위해 위해 '못난이 감자' 30t을 구매하겠다고 나서 화제다.

앞서 지난 12일 방송된 SBS '맛남의 광장' 프로그램에서 백종원 더본코리아 대표는 강원도 농가에서 버려진 '못난이 감자'를 사달라며 정 부회장에게 전화를 걸어 부탁했다.

이에 정 부회장은 "(못난이 감자 판매에) 한 번 힘써보겠다"라며 "고객에게 잘 알려서 제값 받고 팔 수 있도록 노력해보겠다"라고 말했다.

이어 정 부회장은 "안 팔리면 제가 다 먹죠. 제가 다 먹겠습니다"라며 백 대표의 부탁을 흔쾌히 수락했다.

[사진=SBS'맛남의 광장']
[사진=SBS'맛남의 광장']

'못난이 감자'는 원래 크기가 작아 대형마트에서는 상품성이 떨어진다는 이유로 판매하지 않던 상품이다.

이에 따라 이마트는 30t을 매입한 후 13일부터 강원도 '못난이 감자'를 전국 오프라인 매장에서 판매하고 있다. 가격은 900g에 780원으로, 신세계의 쇼핑몰 'SSG 닷컴'에서도 판매된다.

이마트 관계자는 "'못난이 감자'를 기존에 다룬 적이 없어 판매 추이를 예상하긴 힘들지만, 이번에 매입한 30t은 이번 주말 안으로 모두 판매될 것으로 보고 있다"라며 "'못난이 감자'뿐만이 아니라 향후 '맛남의 광장'에서 등장하는 다른 상품들도 이마트를 통해 계속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