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2-13 21:08 (금)
'하자있는 인간들' 오연서-안재현, 강렬한 2차 티저 2종 공개!

'하자있는 인간들' 오연서-안재현, 강렬한 2차 티저 2종 공개!

  • 조가연 기자
  • 승인 2019.11.18 11: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RNX뉴스] 조가연 기자 = MBC 새 수목미니시리즈 ‘하자있는 인간들’이 2차 티저 영상을 공개, 본방사수 욕구를 자극시키고 있다.

오는 11월 27일(수) 첫 방송되는 MBC 새 수목미니시리즈 ‘하자있는 인간들’(연출 오진석/ 극본 안신유/ 제작 에이스토리)은 꽃미남 혐오증 여자와 외모 강박증 남자가 만나, 서로의 지독한 편견과 오해를 극복하며 진정한 사랑을 찾게 되는 신개념 명랑 쾌활 로맨틱 코미디 드라마다.

앞서 도발적인 매력으로 예비 시청자들의 호기심을 자극한 1차 티저 영상에 이어 공개된 2차 티저 영상에서는 오연서(주서연 역)와 안재현(이강우 역)이 폭소를 유발케 하는 캐릭터의 개성을 한껏 담아내 기대감에 불을 지피고 있다.

꽃미남 혐오증에 걸린 주서연으로 완벽 빙의한 오연서는 술에 취한 듯 벌게진 얼굴로 “잘생긴 것들은 아주 지긋지긋하다고” 외치며 등장, 첫 장면부터 강렬한 인상을 남겼다. 이어 “나 잘생겼잖아”라고 말하는 안재현의 모습에 질색하는 것은 물론 떠올리기도 싫은 듯 크게 한숨을 내뱉으며 취한 듯 드러눕는 모습을 보여 두 사람의 흥미진진한 로맨스를 기대케 한다. 

안재현은 과거 트라우마로 인해 외모 강박증과 과민성대장증후군에 걸린 이강우로 변신, 예상밖 장소인 화장실에서 “그 여자...그 여자 때문이야”라고 분노에 찬 듯 부들부들 떠는 모습으로 폭소를 자아낸다. 특히 “너 키크고 잘생겨서 싫어”라며 외치는 서연의 모습에 상태가 더욱 심각해진 듯 휴지를 거칠게 뽑아내는 모습은 지금껏 본 적 없는 색다른 모습을 예고해 기대감을 끌어올렸다.

이렇듯 ‘하자있는 인간들’은 두 남녀의 극심한 편견과 평범한 일상의 유쾌함을 담아내며 올 겨울 안방극장을 달굴 신개념 로맨틱 코미디의 탄생을 예고하고 있다. 이에 서로를 극도로 싫어하는 두 사람이 어떻게 얽히고설킬지 예비 시청자들의 기대감을 수직 상승 시키고 있다.

꽃미남 혐오증 오연서와 외모 강박증 안재현이 그려나갈 명랑 쾌활 로맨틱 코미디 MBC 새 수목 미니시리즈 ‘하자있는 인간들’은 ‘어쩌다 발견한 하루’ 후속으로 오는 11월 27일(수) 밤 8시 55분 첫 방송된다.[사진 제공=에이스토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