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2-07 12:55 (토)
'괴팍한 5형제' 이진혁, “’저 얼굴로 한번쯤 살아보고 싶다’는 생각이 든 유일한 사람이 있다” 원빈 외모에 찬사!!

'괴팍한 5형제' 이진혁, “’저 얼굴로 한번쯤 살아보고 싶다’는 생각이 든 유일한 사람이 있다” 원빈 외모에 찬사!!

  • 주예은 기자
  • 승인 2019.11.14 10: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RNX뉴스] 주예은 기자 = JTBC ‘괴팍한 5형제’는 평범한 생활 주제부터 까다롭고 별난 주제까지 뭐든지 줄 세우며 논쟁하는 토크쇼. 오늘(14일) 방송되는 3회에서는 박준형-서장훈-김종국-이진혁 형제와 함께 황치열이 객원MC로, 솔비와 허영지가 게스트로 출연해 유쾌한 갑론을박을 벌일 예정.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5형제는 ‘가장 원하는 소원을 순서대로 줄 세우시오’라는 주제 하에 ‘100억 복권 당첨’, ‘20년 젊어지기’, ‘얼굴 변경 가능’, ‘평생 건강 보장’, ‘평생의 짝 만나기’를 줄 세웠다. 이진혁의 차례가 오자 형들은 “사실 진혁이한테 얼굴 변경 소원은 의미가 없다”며 이진혁의 훈훈한 비주얼을 향한 부러움 섞인 원성을 쏟아내 웃음을 자아냈다.

하지만 이진혁은 “’저 얼굴로 한번쯤 살아보고 싶다’는 생각이 든 유일한 사람이 있다”고 밝혀 귀를 쫑긋하게 만들었다. 이진혁이 밝힌 ‘얼굴 천재’의 정체는 바로 배우 원빈. 이진혁은 “안 씻고 꾀죄죄한 모습도 너무 잘 생기셨다. 사람이 저럴 수도 있구나 싶더라”며 원빈의 외모에 찬사를 아끼지 않았다. 이때 서장훈은 “그래서 내가 죽기 살기로 씻는 것이다. 안 씻으면 최악의 비주얼”이라고 주장, 깔끔쟁이의 이면에 감춰진 슬픈(?) 사연을 고백해 주변 모두 배꼽을 잡게 만들었다는 후문이다.

한편 이날 이진혁은 “지금 나한테 중요한 건 사랑보다 일”이라며 ‘평생의 짝 만나기’ 소원을 쿨 하게 패스, 박력 넘치는 줄 세우기로 형들의 입이 떡 벌어지게 만들었다는 전언이다. 이에 ‘원조 얼굴 천재’ 원빈이 몰고 온 5형제의 셀프 디스전과 함께 이진혁의 박력폭발 줄 세우기가 웃음보를 자극할 ‘괴팍한 5형제’ 본 방송에 기대감이 수직 상승한다.

본격 논쟁 토크쇼 JTBC ‘괴팍한 5형제’는 오늘(14일) 밤 11시에 방송된다.[사진제공=JTBC]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