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5-25 07:47 (월)
10대 여중생, SUV차량 무면허 절도 운전하다 사고..3명부상

10대 여중생, SUV차량 무면허 절도 운전하다 사고..3명부상

  • 박지훈 기자
  • 승인 2019.10.21 19: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경기도소방재난본부]
[사진=경기도소방재난본부]

[서울=RNX뉴스] 박지훈 기자 = 경기 평택시의 한 도로에서 10대 여중생이 무면허 운전을 하다가 사고를 냈다.

21일 오전 7시30분쯤 평택시 합정동의 한 도로에서 A양(14)이 모는 트라제 차량이 중앙선을 넘어 도로 갓길 좌측 견지석을 들이받는 사고를 냈다. 이후 차량은 가로수를 넘어서 인도까지 침범했고 사고 충격으로 차량은 반파된 채 보도 위에서 발견됐다.

사고 차량에는 차량을 운전한 A양과 동갑내기 여중생 3명 등 4명이 팁승해 있었다.

이 사고로 동승자 B양 등 3명은 허리통증과 골절 등으로 인근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으며 운전자 A양 별다른 상처를 입지 않은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에 따르면 A양 등 4명은 지난 19일 오후 8시쯤 안양시 만안구 공영주차장에 시동이 걸린 채 새워져 있던 사고 차량을 훔쳐 이틀 동안 몰고 다니다가 평택까지 몰고 온 것으로 조사됐다.

경찰은 이들이 술을 마시지 않은 것으로 보고 있으며 차량 절도가 A양 단독 소행인지 나머지 10대들도 범행에 가담했는지 조사중이다.

다만 A양을 제외한 나머지 3명이 범행에 가담한것으로 확인된다해도 이들은 모두 만 13세로, 형법상 10세 이상 14세 미만의 형사미성년자(촉법소년)에 해당되기 때문에 형사적 책임을 묻기는 어려울 것으로 보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