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0-22 21:08 (화)
악당의 탄생 과정을 그린 영화 '조커', 6일째 박스오피스 1위

악당의 탄생 과정을 그린 영화 '조커', 6일째 박스오피스 1위

  • 임윤수 기자
  • 승인 2019.10.08 13: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RNX뉴스] 임윤수 기자 = 고담 시 악당의 탄생 과정을 그린 영화 '조커'가 6일째 박스오피스 1위를 지키고 있다.

'폭력을 정당화했다.'라는 논란에도 불구하고, '조커'는 미국에서 개봉 첫 주말에만 1,119억 원에 가까운 금액을 벌어들였다.

이는 미국 영화 역사상 10월에 나온 영화들 중 역대 최고의 흥행작이 된 것이다.

또한 '조커'는 전 세계적으로 약 2,799억 8,100만 원을 벌어들였으며, 제76회 베니스 국제영화제에서 황금사자상을 수상했다.

그러나 FBI와 미국 국토안보부는 이 영화에 대해 폭력성을 야기한다는 경고문을 발표했다.

이 영화의 배급사인 워너 브라더스는 이 논란에 대해 "워너 브라더스는 스토리텔링의 기능 중 하나가 복잡한 이슈를 심층적으로 자극하는 것이라고 생각한다. 그러나 이 캐릭터를 영웅으로 내세우는 것은 영화제작자나 스튜디오의 의도가 아니다."라며 성명을 발표했다.

그러나 언론 분석가들은 오히려 이러한 논란이 '조커'를 '꼭 봐야 하는 이유'가 되어 흥행하는데 도움이 되었다고 전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