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1-15 18:29 (금)
<사풀인풀> 설인아-김미숙, 늦은 밤 경찰서 출두하다...두 모녀를 떨게 한 충격적인 전화 한 통?!

<사풀인풀> 설인아-김미숙, 늦은 밤 경찰서 출두하다...두 모녀를 떨게 한 충격적인 전화 한 통?!

  • 박은경 기자
  • 승인 2019.10.05 09: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공: HB엔터테인먼트
사진제공: HB엔터테인먼트

[서울=RNX뉴스] 박은경 기자 = 설인아와 김미숙의 불안함이 폭발한다.

KBS 2TV 주말드라마 ‘사풀인풀’(원제 ‘사랑은 뷰티풀 인생은 원더풀’)(극본 배유미, 연출 한준서, 제작 HB엔터테인먼트) 5, 6회에서는 설인아(김청아 역)와 김미숙(선우영애 역)이 늦은 밤 경찰서에 다시 나타난 모습이 공개돼 궁금증을 자극하고 있다.

앞서 김청아(설인아 분)와 선우영애(김미숙 분)는 구준겸(진호은 분)의 죽음을 사고사로 위장 후 거짓 신고로 모두를 속였다. 하지만 김청아는 친구를 지키지 못했다는 죄책감과 후회에 불안함을 감추지 못하던 상황. 그런 가운데 구준겸의 엄마 홍유라(나영희 분)가 아들의 죽음에 의문을 품고 진실을 찾기 위해 두 사람을 추궁하며 긴장감을 높였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당황한 얼굴의 김청아와 선우영애의 모습이 담겨져 있어 눈길을 끈다. 놀란 표정의 선우영애 곁에 바짝 붙어 엄마의 손을 꽉 붙잡은 김청아는 긴장한 기색이 역력해 두 사람이 어떤 이유로 경찰서를 다시 찾아온 것인지 궁금해진다. 또한 두 사람 앞에 선 낯선 사람의 등장에 두 사람이 더욱 놀라게 된다고.

또한 경찰에게 무언가를 말하는 선우영애와 그런 엄마를 당황스럽게 바라보는 김청아의 모습에서 그녀가 예상치 못한 이야기가 오가게 될 것을 짐작케 해 이들의 대화에 관심이 모아진다.

특히 두 사람의 갑작스러운 방문에 경찰 역시 충격적인 소식을 전해 선우영애가 당황을 감추지 못한다고 해 이들의 거짓말이 마침내 밝혀지게 될 것인지 시청자들의 궁금증이 더욱 높아지고 있다.

설인아와 김미숙의 늦은 밤 경찰 출두는 오늘(5일) 저녁 7시 55분 방송되는 KBS 2TV 주말드라마 ‘사랑은 뷰티풀 인생은 원더풀’ 5, 6회에서 확인할 수 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