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9-21 14:56 (토)
'사랑은 뷰티풀 인생은 원더풀' 김미숙-박영규-나영희-박해미-정원중, ‘믿보배’들의 연기 향연...‘웃음+감동+재미’로 안방극장 사로잡는다!

'사랑은 뷰티풀 인생은 원더풀' 김미숙-박영규-나영희-박해미-정원중, ‘믿보배’들의 연기 향연...‘웃음+감동+재미’로 안방극장 사로잡는다!

  • 박은경 기자
  • 승인 2019.09.07 12: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차 티저
 ‘사랑은 뷰티풀 인생은 원더풀’ 2차 티저

[서울=RNX뉴스] 박은경 기자 = ‘사랑은 뷰티풀 인생은 원더풀’이 가족애가 폭발하는 2차 티저 영상을 공개, 안방극장에 깊은 여운을 남겼다.

오는 9월 28일(토) 안방극장에 찾아갈 예정인 ‘사랑은 뷰티풀 인생은 원더풀’(극본 배유미, 연출 한준서, 제작 HB엔터테인먼트)은 남녀 주인공 설인아(김청아 역)와 김재영(구준휘 역)을 비롯해 김미숙(선우영애 역), 박영규(김영웅 역), 나영희(홍유라 역), 박해미(홍화영 역), 정원중(문준익 역) 등 믿고 보는 배우들이 대거 출연해 하반기 기대작으로 꼽히고 있다.

이 가운데 ‘사랑은 뷰티풀 인생은 원더풀’이 중년 배우 김미숙, 박영규, 나영희, 박해미, 정원중이 등장하는 2차 티저 영상을 공개, 드라마 팬들은 물론 예비 시청자들의 기대감을 배가시키고 있다.

먼저 ‘가족들이랑 어떠세요?’라는 질문에 “그렇게 오래 살아도 내 마누라는 그렇게 나밖에 없다고, 귀찮아 죽겠어”라고 투덜대면서도 기분 좋은 웃음을 지어 보이는 박영규와 “남편이요? 내 눈앞에서 확 사라져버렸으면 좋겠어요. 당장”이라고 말하는 김미숙 사이에서 피어오르는 리얼한 현실 부부 케미는 공감과 몰입도를 높였다.

이어 ”아들은 어렸을 때 나밖에 없다더니 이제는 여자 뒤꽁무니만 졸졸졸“이라고 불만을 토로하는 나영희와 ”내 아들은 나밖에 없어요. 며느리? 걘 우리 가족도 아니고“라며 가식 없이 솔직하게 털어놓은 박해미, ”혼자 사는 게 최고예요. 자식들 많아 봤자 머리만 아프지“라고 답하는 정원중까지 5인 5색의개성 넘치는 인물들의 대답을 담으며 안방극장에 유쾌한 웃음을 전파했다.

그러면서도 ‘그런데 왜 같이 사세요?’라는 질문에 ”그래도 가족이잖아, 필요하니까, 아직 살아있으니까, 소중하니까, 그래도 가족이니까 그래도 사랑하니까“라고 답하며 애틋한 가족애를 그려내 반전의 재미를 선사, 이들이 그려낼 유쾌 발랄한 가족들의 이야기에 기대가 모이고 있다.

이처럼 티저부터 안방극장에 애틋한 가족애와 유쾌한 웃음을 선사하고 있는 ‘사랑은 뷰티풀 인생은 원더풀’은 뭔가 되기 위해 애썼으나 되지 못한 보통 사람들의 인생재활극으로 울퉁불퉁 보잘것없는 내 인생을 다시 사랑하고 소소하지만 확실한 행복을 찾아가는 ‘소확행’ 드라마다.

벌써부터 완성도 높은 ‘명품 주말극’의 탄생을 예고하고 있는 KBS 2TV 새 주말드라마 ‘사랑은 뷰티풀 인생은 원더풀’은 오는 9월 28일(토) 저녁 7시 55분에 첫 방송된다.[사진제공: KBS 2TV '사랑은 뷰티풀 인생은 원더풀' 영상 캡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