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1-21 19:27 (화)
나 혼자 산다> 이시언-성훈-기안84-헨리, 야심 차게 준비한 쁘띠시언스쿨의 레트로 여행!

나 혼자 산다> 이시언-성훈-기안84-헨리, 야심 차게 준비한 쁘띠시언스쿨의 레트로 여행!

  • 박은경 기자
  • 승인 2019.09.06 13: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제공 : MBC '나 혼자 산다'
사진 제공 : MBC '나 혼자 산다'

[서울=RNX뉴스] 박은경 기자 = 이시언, 성훈, 기안84, 헨리가 레트로 감성 가득 담은 하루를 선사한다.

오늘(6일) 방송될 MBC '나 혼자 산다'에서는 이시언, 성훈, 기안84, 헨리가 야심 차게 준비한 '쁘띠시언스쿨'에서 네 얼간이의 진한 브로케미로 이목을 집중시킨다.

이날 네 사람은 신나는 1교시 래프팅을 마치고 숙소로 향한다. 이시언이 자부심 가득 담아 선보인 숙소는 80년대 옛 감성을 물씬 풍기며 추억을 불러일으킨다고 해 안방극장에 아련한 감동을 안길 예정이다.

또한 이들은 레트로 감성을 그대로 살린 2교시 앞마당 워터파크로 고무대야의 빨간 맛을 제대로 느낀다. 이시언의 강력한 의지로 대야에 강제 탑승한 성훈은 깜짝 물벼락에 재빠르게 은혜를 갚아(?) 웃음바다로 만든다고.

그런가 하면 기안84와 헨리는 즐거운 바비큐 시간에 갑작스러운 어색한 공기로 궁금증을 자아낸다. 시작부터 격하게 삐걱 거리던 두 사람은 식사 도중 감정이 폭발한다고 해 어떤 일이 생긴 것인지 본방사수 욕구를 자극한다.

한편, 경직된 분위기에 이시언과 성훈이 극과 극 반응을 보여 이목이 쏠린다. 성훈은 기안84와 헨리의 묘한 기류에도 꿋꿋한 먹방으로 눈치 제로의 면모를 뽐내는 반면, 이시언은 긴 시간 준비한 ‘쁘띠시언스쿨’의 실패를 걱정하며 조급해하는 모습으로 네 얼간이 특유의 대유잼을 예고한다고.

이처럼 끊이지 않는 웃음으로 재미를 보여줄 이시언, 성훈, 기안84, 헨리의 요절복통 하루는 오늘(6일) 밤 11시 15분에 방송되는 '나 혼자 산다'에서 확인할 수 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