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8-20 09:38 (화)
'한강 몸통 시신'추가 오른팔 부위 발견..지문통해 신원확인 가능할듯

'한강 몸통 시신'추가 오른팔 부위 발견..지문통해 신원확인 가능할듯

  • 박지훈 기자
  • 승인 2019.08.16 12: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KBS1TV]
[사진=KBS1TV]

[서울=RNX뉴스] 박지훈 기자 = 지난 12일 한강에서 인양된 남성 몸통 시신의 일부로 추정되는 오른팔 부위가 행주대교 남단에서 추가로 발견됐다.

16일 경기 고양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전 10시48분쯤 토막난 오른쪽 팔이 경기 고양시 행주대교 남단 500m 지점에서 발견됐다.

경찰은 발견된 팔이 지난 12일 한강에서 몸통만 발견된 남성의 시신 일부로 보고 중요 단서인 지문 확보가 가능할 것으로 보이는 만큼 수사에 급물살을 탈 것으로 보인다.

또한 발견된 오른팔은 손부터 팔꿈치까지로 부패가 심하지 않아 경찰은 지문을 통해 피해자의 신원을 밝힐 수 있을 것으로 보고 있다.

추가 사체가 발견된 지점은 최초 몸통 시신이 발견된 지점에서 약 3㎞ 가량 떨어진 곳으로 경찰은 유전자 검사를 통해 몸통과 팔부위의 연관성을 확인한 뒤 신원 확인에 주력할 계획이다.

경찰 관계자는 "일단 신원을 밝히는 것이 수사의 최우선"이라며 "시신이 발견된 날짜인 이달 12일 전에 한강 주변에서 수상한 행동을 목격한 시민은 신고해달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