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8-18 15:40 (일)
폭발적 환호로 가득했던 영화 '봉오동 전투'의 해운대 쇼케이스 현장공개...배우 유해진X류준열X조우진X원신연 감독 출격

폭발적 환호로 가득했던 영화 '봉오동 전투'의 해운대 쇼케이스 현장공개...배우 유해진X류준열X조우진X원신연 감독 출격

  • 임윤수 기자
  • 승인 2019.08.05 12: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RNX뉴스] 임윤수 기자 = 국내 언론과 관객의 지지를 얻으며 집중 관심을 받고 있는 영화 <봉오동 전투>가 8월 2일(금) 부산 해운대 앞바다에서 쇼케이스를 성황리에 개최했다. 영화 <봉오동 전투>는 1920년 6월, 죽음의 골짜기로 일본 정규군을 유인해 최초의 승리를 이룬 독립군들의 전투를 그린 영화다. 

이번 해운대 쇼케이스에는 배우 유해진, 류준열, 조우진, 원신연 감독이 출격해 자리를 빛냈다. <봉오동 전투> 주역들이 무대에 등장하자 수천 관객들의 환호성이 해운대를 더욱 뜨겁게 달궜다. 뜨거운 열기 속에서 시작된 쇼케이스에서 배우들은 극 중 사격 실력을 발휘해 다트 게임에 도전했다.

풍선 안에 숨겨진 키워드를 찾아 배우들은 열심히 다트를 던졌고, 영화 속에서 화려한 칼 솜씨를 빛냈던 유해진은 연이어 다트 명중에 실패해 관객들에게 웃음을 안겼다. 드디어 공개된 ‘쾌도난마’ 키워드를 통해 “영화에서도 총은 못 쏘고 칼을 사용한다. 항일대도라는 큰 칼의 무게가 상당해 쉽지 않았다”며 액션 비하인드를 밝혔다.

류준열은 백발백중의 실력으로 큰 환호를 받았고 숨은 키워드 ‘전력질주’에 대해 “이 중 제일 발 빠른 인물이다. 와이어 액션을 통해 절벽은 물론 온 산을 뛰어다닌다“라고 말해 영화의 질주 액션에 기대를 더했다. 조우진 역시 다트 게임에 성공해 ‘저격수’라는 키워드에 대해 “제가 맡은 병구 캐릭터는 본능적, 동물적인 사격 솜씨를 선보인다. 류준열 씨와는 또 다른 모습을 볼 수 있을 것“ 이라고 전했다.

게임 후에는 배우들이 여름 바다에 어울리는 물총에 친필 싸인을 해 팬들에게 직접 선물을 전하며 또 한 번 박수와 환호를 받았다. 이어 팬들에게 더욱 가까이 다가가는 관객 Q&A 시간을 가졌다. 원신연 감독은 <봉오동 전투>의 기대 포인트를 묻는 질문에 “굉장히 뜨거운 영화다. 그 뜨거움을 더 펄펄 끓게 해준 세 배우들을 지켜봐 달라”며 영화에 대한 궁금증을 더욱 증폭시켰다.

다채로운 팬서비스와 배우들의 입담으로 가득했던 해운대 쇼케이스에서 <봉오동 전투>를 향한 모두의 열띤 기대를 다시 한번 확인했다.

한편 해운대 쇼케이스를 성황리에 개최하며 입소문에 열기를 더한 <봉오동 전투>는 오는 8월 7일 개봉한다. [사진= (주)쇼박스 제공]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