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8-18 15:40 (일)
오페라 ‘사랑의 묘약’ 공연

오페라 ‘사랑의 묘약’ 공연

  • 박지훈 기자
  • 승인 2019.07.29 08: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페라 사랑의 묘약 포스터

[서울=RNX뉴스] 박지훈 기자 = 7월 문화가 있는 날 오페라 ‘사랑의 묘약’이 관객들과 함께한다.

이 프로그램은 2019년 지역문화예술회관 문화가 있는 날 공연 산책 문예회관 기획프로그램으로 선정되어, 한국문화예술회관연합회가 주관하는 사업으로 문화가 있는 날 주간에 지역의 다양한 공간에서 진행되는 지역 맞춤형 공연 프로그램이다.

사랑의 묘약은 외모와 조건이 중시되는 사랑 대신 내면의 아름다움과 진실함을 일깨워주는 교훈을 담고 있는 따뜻한 내용의 오페라이다.

이 작품을 통해 물질 만능주의가 만연한 현대 사회의 삭만한 인간관계를 속에 사람들이 좀 더 순수하고 따뜻한 진심을 공유하며 서로의 얼어붙은 관계에 꽃길이 펼쳐지기를 오페라 공연으로 기획하였다.

사랑의 묘약은 피아노 정은정, 소프라노 이지은(아디나 役), 테너 이해성(네모리노 役), 바리톤 최강지(벨코레 役), 바리톤 윤오건(돌카마라 役), 소프라노 조혜나(잔넷타 役)가 출연하며 연출 이효석, 부산캄머오페라단(예술감독 최강지)이 주관한다. 7월 31일(수) 19시 30분 해운대문화회관 해운홀에서 공연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