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2-07 16:03 (토)
‘별밤’ 네이처 루, 부상으로 인한 라디오 불참에 문자메시지로 멤버들 응원 “사랑해” 훈훈

‘별밤’ 네이처 루, 부상으로 인한 라디오 불참에 문자메시지로 멤버들 응원 “사랑해” 훈훈

  • 박은경 기자
  • 승인 2019.07.26 13: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 n.CH엔터테인먼트 제공]
[사진 = n.CH엔터테인먼트 제공]

[서울=RNX뉴스] 박은경 기자 = 그룹 네이처가 '별밤'에 기분 좋은 아우라를 한가득 선사하며 예능 다크호스다운 대활약을 펼쳤다.

네이처(오로라, 새봄, 채빈, 하루, 유채, 선샤인, 로하)는 지난 25일 방송된 MBC 표준FM ‘산들의 별이 빛나는 밤에’(이하 별밤)에 출연해 발랄한 입담과 함께 귀호강 라이브 공연을 펼쳤다.

이날 네이처는 각자 포지션에 맞춰 개성있게 신곡 '내가 좀 예뻐' 소개를 선보였다. 말재주꾼 선샤인은 능수능란한 말솜씨로 '내가 좀 예뻐'를 설명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DJ 산들 역시 "스펙트럼이라고 언급한 부분에서 깜짝 놀랐다"며 감탄했다.

네이처의 공식 댄싱 머신 로하는 '내가 좀 예뻐'의 포인트 안무를 설명했다. 로하는 "얼짱 각도 댄스가 있다. 두 손을 얼굴에 감싸며 가장 자신있는 포즈를 취하는 동작이다"고 말했다.  특히 로하는 5살 때부터 춤을 배워 춤 경력이 14년이나 된다고. 이에 산들은 "춤은 범접할 수 없는 선배다"고 엄지를 치켜세웠다.

부상으로 방송에 참여하지 못한 루는 '별밤'에 깜짝 문자를 발송으로 눈길을 끌었다. 루는 "얼른 나아서 무대 함께하자. 사랑해. 고마워. 보고싶다"고 메시지를 남겨 훈훈함을 안겼다.

'내가 좀 예뻐'에 가장 잘 어울리는 멤버로는 새봄이 지목됐다. 이에 새봄은 "분위기가 좀 당당해서 뽑힌 것 같다"고 겸손함을 드러냈다. 이 외에도 다양한 코너를 통해 네이처는 남다른 끼와 재치 넘치는 입담을 뽐내 이목을 사로잡았다. 산들은 “앞으로의 네이처 음악이 정말 기대가 된다”고 말해 앞으로의 활약을 기대하게 했다.

또한 네이처는 신곡 '내가 좀 예뻐'를 비롯해 선샤인이 솔로로 가창한 '헤어질 수 밖에' 등 다양한 분위기의 곡을 라이브로 선보이며 완벽한 가창력을 뽐내 감탄을 자아냈다. 

특히 네이처는 '별밤' 외에도 MBC 표준FM ‘아이돌 라디오’ ‘이윤석, 신아영의 좋은 주말’, SBS 파워 FM ‘박소현의 러브게임’ 등 다양한 라디오 프로그램에 출연해 신인답지 않은 재치 넘치는 입담으로 청취자들을 사로잡으며 예능 다크호스다운 활약을 펼치고 있다.

한편 네이처는 최근 발매한 첫 번째 미니앨범 '아임 소 프리티(I’m So Pretty)' 타이틀곡 ‘내가 좀 예뻐’ 뮤직비디오 조회수가 1000만뷰를 돌파하는 등 국내외로 뜨거운 반응을 얻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