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2-13 21:08 (금)
강지환, 모든혐의 인정..."죗값을 달게 받고 속죄하며 살겠다"

강지환, 모든혐의 인정..."죗값을 달게 받고 속죄하며 살겠다"

  • 박지훈 기자
  • 승인 2019.07.15 21: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KBS1TV]
[사진=KBS1TV]

[서울=RNX뉴스] 박지훈 기자 = 여성 외주 스태프를 성폭행·성추행한 혐의로 구속된 배우 강지환(42·본명 조태규)이 모든 혐의를 인정했다.

15일 강지환은 변호인인 법무법인 회현을 통해 "모든 혐의를 인정하며 저의 돌이킬 수 없는 잘못으로 크나큰 상처를 입으신 피해자분들께 진심으로 머리 숙여 사죄드린다"라고 사과했다.

강씨 측은 "이번 일로 심려를 끼쳐드린 많은 분께도 죄송하다는 말씀을 드리고 싶다"라며 "저의 잘못에 대한 죗값을 달게 받고 속죄하며 살도록 하겠다. 거듭 죄송하다"고 밝혔다.

강씨는 지난 9일 경기 광주시 오포읍 자택에서 자신의 촬영을 돕는 외주 스태프 여성 A씨와 B씨 등 2명과 술을 마신 뒤 이들이 자고 있던 방에 들어가 A씨를 성폭행하고 B씨를 성추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이로 인해 강씨는 모든 연애활동을 중단했고 현재 주인공으로 출연중이던 TV조선 주말극 '조선생존기'에서도 하차했다. 이후 TV조선 주말극 '조선생존기'에서 강씨가 맡던 역할은 배우 서지석이 맡게됐다.

한편, 법원은 지난 12일 "증거 인멸 우려가 있다"며 강씨에게 구속영장을 발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