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8-18 15:40 (일)
'82㎏→55㎏' 다나, 27㎏ 감량 성공 수영복 화보 공개 "너무 감격"

'82㎏→55㎏' 다나, 27㎏ 감량 성공 수영복 화보 공개 "너무 감격"

  • 온라인 뉴스팀
  • 승인 2019.07.05 10: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수 다나/쥬비스 제공 © 뉴스1

 

 

 

가수 다나/쥬비스 제공 © 뉴스1

 


[온라인 뉴스팀] 가수 다나가 27㎏을 감량하고 수영복 화보 촬영을 했다.

5일 다이어트 전문 브랜드 쥬비스는 82㎏에서 55㎏으로 체중을 감량한 다나의 수영복 사진을 공개했다.

앞서 다나는 연인과의 결별과 지인의 죽음 등으로 인해 극심한 우울증을 겪으며 여러 종류의 약을 복용하고 이로 인해 불면증과 야식, 폭식으로 체중이 82㎏까지 불어난 것이 알려져 모두를 놀라게 한 바 있다.

다나는 바닥까지 내려간 자신의 건강과 팬들의 응원에 보답하기 위해 인생을 건 마지막 다이어트를 진행했고 82㎏이었던 체중을 55㎏까지 감량하며 수영복 잡지 화보 촬영까지 진행할 정도로 우울증에서도 극복한 모습을 선보였다.

다나의 다이어트를 담당했던 전문 컨설턴트에 의하면 다나는 극심한 우울증으로 인해 몸도 마음도 불안정한 상황이었다며 낮과 밤이 바뀐 생활로 인해 자율신경의 불균형이 있었고 그로 인해 대사 능력이나 식욕통제 능력이 떨어져 있어서 자율신경 밸런스를 개선해 건강한 생체리듬을 맞추는 것에 초점을 맞춘 다이어트 방법을 진행했다고 한다.

특히 내장지방이 무려 169.5에 달할 만큼 심각한 복부비만이었기 때문에 근육 속 지방 감량과 사이즈 개선, 탄력 개선 등을 도와주는 기기 프로그램으로 내장지방을 감량하는데 집중하는 한편 폭식과 야식으로 인해 식욕통제가 되지 않고 있던 다나는 일정한 시간에 일정한 양으로 3끼 식사를 할 수 있도록 해 내장지방 감량과 혈액 상태 개선 등을 통해 식욕통제가 가능한 몸으로 변화시키는데 주력했다.

그 결과 체중이 82㎏에서 무려 55㎏까지 감량하게 됐고 우울증도 극복하며 완벽하게 리즈 시절로 복귀한 건강하고 아름다운 몸을 만들게 됐다.

다나는 "다이어트를 하기 전 까지만 해도 우울증을 이겨낼 수 있을 거란 기대도 생각도 하지 않았었다. 특히 불어난 체중 때문에 수영복 잡지 화보 촬영과 같은 일은 꿈도 꾸지 않았는데 수영복을 입고 카메라 앞에서 웃고 있는 내 모습을 보니 조금 낯설지만 너무 행복하고 감격스럽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