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1-13 16:22 (수)
프랑스, 사상 최고의 폭염 기록

프랑스, 사상 최고의 폭염 기록

  • 박진우 기자
  • 승인 2019.06.29 12: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RNX뉴스] 박진우 기자 = 지난 28일(한국시간) 프랑스가 사상 최고의 폭염을 기록했다.

CNN은 남부 지역의 작은 도시 Villevieille은 무려 섭씨 45.1도를 기록했다고 보도했다.

이는 113.2 화씨로 프랑스 역사상 가장 더운 기온이다.

이전 기록은 2003년에 수립된 것으로 1도 정도 낮았다.

당시, 폭염으로 프랑스에서 수천 명의 사람들이 죽었다.

[사진=RNX TV 제공]
[사진=RNX TV 제공]

현재, 프랑스는 또 한번의 극심한 불볕더위를 겪고 있으며 게다가 이맘때 기온이 예년보다 훨씬 높아 우려를 나타내고 있다.

전형적으로 프랑스도 다른 나라들과 마찬가지로 7월과 8월에 가장 더운 날씨를 보인다.

한편 프랑스 정부는 2003년 이후 폭염에 대한 비상 대책으로 공공 및 특정 건물에 샤워기와 냉방시설을 설치하여 실행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