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7-23 17:26 (화)
文대통령, G20 정상회의 개막식 참석…푸틴 러 대통령과 회담

文대통령, G20 정상회의 개막식 참석…푸틴 러 대통령과 회담

  • 이상헌 박경준 기자
  • 승인 2019.06.28 06: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G20 정상회의 첫 세션서 발언 '포용국가 구현' 노력 공유
한러 정상회담서 비핵화 협력 증진 방안 논의…인도·인니와도 회담

[장현경, 정연주 제작] 일러스트
[장현경, 정연주 제작] 일러스트

(오사카=연합뉴스) 이상헌 박경준 기자 = 주요 20개국(G20) 정상회의 참석차 일본 오사카(大阪)를 방문 중인 문재인 대통령은 28일 G20 정상회의 개막식 참석을 시작으로 본격적인 다자 정상외교 일정에 돌입한다.

문 대통령은 '세계 경제와 무역·투자'를 주제로 한 정상회의 첫 번째 세션에서 발언하고 출범 3년 차에 접어든 문재인 정부의 혁신적 포용국가 구현을 위한 그간의 노력과 성과를 공유한다.

한국의 추가경정예산 편성 등 확장적 재정 노력을 소개하면서 무역마찰 등 세계 경제 성장에 영향을 주는 글로벌 현안에 대한 G20 차원의 공조 필요성도 강조한다.

문 대통령과 부인 김정숙 여사는 G20 정상 부부들과 함께 정상 만찬에 참석해 친교 시간을 갖는다.

문 대통령은 다자 정상외교와 별도 트랙으로 개별 정상회담도 이어간다.

특히 이날 밤늦게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과의 회담은 전날 열렸던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과의 회담과 함께 관심을 끌고 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후 10시 45분부터 푸틴 대통령과 회담하고 비핵화 협상 진전에 필요한 러시아와의 협력 증진 방안을 논의한다.

앞서 이날 정오에 나렌드라 모디 인도 총리에 이어 조코 위도도 인도네시아 대통령과도 회담하고 한반도 평화프로세스에 대한 지지를 당부할 계획이다.

문 대통령은 G20 정상회의 기간 아르헨티나·네덜란드 정상과도 풀 어사이드(pull aside·약식회담) 형식의 회동을 할 예정이다.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