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9-18 16:12 (수)
서울 낮최고 32도 수도권 폭염특보…오후엔 전국에 장맛비

서울 낮최고 32도 수도권 폭염특보…오후엔 전국에 장맛비

  • 전명훈 기자
  • 승인 2019.06.26 08: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폭염ㆍ장맛비 (CG)[연합뉴스TV 제공]
폭염ㆍ장맛비 (CG)[연합뉴스TV 제공]

(서울=연합뉴스) 전명훈 기자 = 수요일인 26일 제주도 남쪽에서 올라오는 장마전선의 영향으로 전국에 비가 내리겠다.

현재 호우 경보가 발효 중인 제주도에는 천둥·번개를 동반한 강한 비가 내리고 있다.

시간이 흐를수록 장마전선이 북상하면서 오전에는 남부지방, 오후에는 수도권 등 중부지방에도 비가 올 전망이다.

전남, 경남, 제주도의 예상 강수량은 20∼60㎜다. 제주도 산지나 지리산 부근 등에는 지형적인 영향으로 최고 100㎜ 이상의 비가 내리겠다.

그 밖의 지역에는 10∼40㎜의 비가 예상된다.

오전 5시 현재 기온은 서울 20.9도, 수원 19.5도, 대전 21.1도, 부산 19.9도 등이다.

서울·경기지역과 강원 영서 지역에는 폭염 특보가 내려져 있다.

서울의 낮 기온이 32도까지 오르는 것을 비롯해 이 지역 낮 기온은 최고 33도까지 오르겠다. 다른 내륙 지역도 30도 이상으로 기온이 올라 덥겠다.

폭염특보는 오후 들어 비가 내린 이후 모두 해제될 전망이다.

미세먼지 농도는 전국에서 '좋음'∼'보통' 수준으로 무난하겠다.

바다의 물결은 동해·남해 앞바다에서 0.5∼1.5m, 서해 앞바다에서 0.5∼1.0m로 일겠다. 먼바다에서는 동해·서해에서 0.5∼2.0m, 남해에서는 0.5∼2.5m의 파고가 예상된다.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