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7-18 22:03 (목)
<연애의 참견 시즌 2> 주우재, 아련한 첫사랑과의 이별 스토리 공개?! 냉철한 참견 뒤 숨겨져 있던 순정 본능 고백한다!

<연애의 참견 시즌 2> 주우재, 아련한 첫사랑과의 이별 스토리 공개?! 냉철한 참견 뒤 숨겨져 있던 순정 본능 고백한다!

  • 주예은 기자
  • 승인 2019.06.18 09: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제공 : KBS Joy '연애의 참견 시즌2']
[사진 제공 : KBS Joy '연애의 참견 시즌2']

[서울=RNX뉴스] 주예은 기자 = 주우재가 아련한 첫사랑의 기억을 소환한다.

KBS Joy 로맨스파괴 토크쇼 ‘연애의 참견 시즌2’ 44회에서는 누구에게나 한 번 쯤은 있었던 첫사랑에 대한 이야기가 수많은 시청자들의 감성을 자극한다.

오늘(18일) 방송에서는 첫사랑과의 이별로 아픔 속을 헤매고 있는 한 여자의 사연이 공개된다. 사연녀는 이 상황을 이겨내기 위해 심리치료를 받는가 하면 관심을 쏟을 수 있는 취미를 만들기 위해 각고의 노력을 펼친다고 해 보는 이들에게 안타까움과 공감을 함께 불러일으킬 예정이다.

이에 남다른 연애 스킬을 자랑하는 프로 참견러들답게 각자 이별에 대처하는 방법을 전수, 이별 비하인드 스토리까지 공개한다고 해 대체불가의 재미를 기대케 하고 있다. 뿐만 아니라 첫사랑에 대한 다양한 이야기들로 참견 열기를 한층 더 뜨겁게 만든다고.

이에 주우재는 이별에 어떻게 대처하느냐는 물음에 “나는 이별한 감정을 즐긴다”라고 말하며 “첫사랑이랑 헤어지고 5년 동안 아무도 못 만났다”고 밝혀 모두를 놀라게 만든다. 매번 사연에 등을 돌리며 냉철하고 단호한 참견을 쏟아냈던 그가 “꿈에도 나오고 계속 생각났다”며 남다른 순정파 면모를 보였다고 해 많은 시청자들의 궁금증이 쏠리고 있다.

반면 서장훈은 “나는 첫사랑이 기억도 안 난다”며 주우재와는 완전히 상반되는 태도를 보여 첫사랑의 아련함으로 물든 스튜디오에 찬물을 확 끼얹어 모두를 빵 터트렸다는 후문이다. 

이처럼 안방 참견러들의 공감대를 제대로 저격할 뜨거운 토론의 현장은 오늘(18일) 화요일 밤 10시 50분에 방송될 KBS Joy 로맨스 파괴 토크쇼 ‘연애의 참견 시즌2’에서 펼쳐진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