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8-22 19:57 (목)
OCN-채널CGV-수퍼액션, 한국영화 최초 칸 황금종려상 '기생충' 기념 '봉준호 특집' 특별 편성!

OCN-채널CGV-수퍼액션, 한국영화 최초 칸 황금종려상 '기생충' 기념 '봉준호 특집' 특별 편성!

  • 임윤수 기자
  • 승인 2019.05.28 14: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출처 : 봉준호 감독 - CJ ENM
사진출처 : 봉준호 감독 - CJ ENM

[서울=RNX뉴스] 임윤수 기자 = 봉준호 감독의 '기생충'이 지난 25일(현지시간) 프랑스 칸에서 열린 제72회 칸영화제에서 한국영화 사상 최초로 황금종려상을 수상한 데 발맞춰 OCN, 채널CGV, 수퍼액션이 봉준호 감독의 전작을 특별 편성한다.

먼저 OCN에서는 오늘(28일, 화) 오후 4시 40분 '설국열차'를 방송한다. 2013년 개봉한 '설국열차'는 기상 이변으로 인류에게 닥친 새로운 빙하기, 생존 인류 전원을 태운 채 설원을 뚫고 질주하는 새로운 노아의 방주 안에서 펼쳐지는 숨가쁜 반란의 내용을 그렸다. 봉준호 감독의 할리우드 진출작으로 개봉 당시 극장가를 뜨겁게 달궜다.

영화전문 채널CGV에서는 31일(금) 저녁 8시부터 '봉준호 특집'으로 '살인의 추억', '설국열차', '마더'를 선보인다. 2003년 개봉한 '살인의 추억'은 1986년 경기도 화성군에서 벌어진 연쇄살인사건을 주제로 제작된 작품으로 당시 대종상 영화제 최우수 작품상과 감독상 등 수많은 상을 휩쓸며 흥행성과 작품성에서 두루 좋은 평가를 받았다. 또한 2009년 개봉한 '마더'는 살인 혐의로 체포된 어리숙한 아들의 혐의를 벗기기 위한 엄마의 사투를 담은 작품이다. 당시 제62회 칸영화제 '주목할 만한 시선' 부문에 진출하는 성과를 거뒀다.

사진출처 : 각 영화 포스터
사진출처 : 각 영화 포스터

액션전문채널 수퍼액션(SUPER ACTION)에서는 오는 6월 2일(일) 오후 2시 30분부터 '봉준호 특집'을 편성해 '플란다스의 개', '살인의 추억'을 연속 방송한다. 2000년 봉준호 감독의 장편 데뷔작이기도 한 '플란다스의 개'는 아파트를 배경으로 강아지의 실종을 둘러싸고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렸다. '플란다스의 개'로 봉준호 감독은 홍콩영화제 국제영화비평가상과 뮌헨영화제 신인감독상을 차지하며 평단의 주목을 받았다.

CJ ENM 미디어)영화콘텐츠사업부의 편성담당자는 "한국 영화계에 새로운 지평을 연 이번 수상을 통해 '봉준호 장르'를 개척한 것으로 호평 받고 있는 감독의 작품 세계를 재조명하는 특집이다. 시청자분들에게 '기생충'이 탄생하기까지 봉준호 감독이 걸어온 길을 다시 한 번 되짚어보는 의미 있는 시간이 되길 바란다"고 이번 특별 편성의 기획 의도를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