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0-18 19:21 (금)
작곡가 김형석 + '가뮤배' 허규, 6월 내한 뮤지컬 '썸씽로튼' 기대감↑

작곡가 김형석 + '가뮤배' 허규, 6월 내한 뮤지컬 '썸씽로튼' 기대감↑

  • 주예은 기자
  • 승인 2019.05.15 11: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 김형석 트위터, 허규 페이스북 캡쳐, 엠트리뮤직 제공
사진 / 김형석 트위터, 허규 페이스북 캡쳐, 엠트리뮤직 제공

[서울=RNX뉴스] 주예은 기자 = 작곡가 김형석과 가수이자 뮤지컬 배우 허규가 오는 6월 9일 첫 내한공연을 하는 브로드웨이 뮤지컬 '썸씽로튼'에 대한 기대감을 전했다.

 

작곡가 김형석은 자신의 트위터 계정을 통해 '썸싱로튼'의 티져 영상과 공식 포스터를 연달아 리트윗하며 관심을 보였다. 이번 내한 공연을 성사시키며 작곡가에서 뮤지컬 제작자로 변신한 신재홍을 응원하는 의미도 담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신재홍과 김형석은 한양대 작곡과 선후배로 오랜시간 함께 인연을 이어오고 있다.

 

가수이자 뮤지컬 배우로 활동중이며 TV 프로그램 '동상이몽'을 통해 배우 신동미의 남편으로 출연중인 허규도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공식 포스터와 함께 "요즘 무지 관심 가는 공연~!!! 에릭 클랩튼 'change the world' 만든 팝뮤직 작곡가가 음악을 만들었대...음악이 매우 팝 스럽겠지?? 매우 궁금궁금궁금~ 이번 오리지널 캐스트 공연 잘되서 꼭 한국 배우들로 공연 되어지길"이란 글을 남기고 #뮤지컬, #썸씽로튼, #커크패트릭, #충무아트홀 등의 해쉬태그까지 다는 정성을 보이며 관심을 표현했다.

 

한편 뮤지컬 '썸씽로튼’은 영국 코미디 작가 존 오 페럴과 캐리 커크패트릭·웨인 커크패트릭 형제의 상상력에서 출발했다. ‘인류 최초의 뮤지컬이 탄생하는 순간’ ‘셰익스피어 시절 런던이 뮤지컬의 황금기인 브로드웨이의 30년대와 비슷했다면’ 등의 호기심에서 시작한 작품으로 2015년 브로드웨이에서 초연했다.

 

‘렌트’ ‘인 더 하이츠’ ‘애비뉴Q’ 등으로 토니상 3회 수상에 빛나는 프로듀서 케빈 맥컬럼, ‘북 오브 몰몬’ ‘알라딘’ 등을 연출한 케이시 니콜로가 창작진으로 참여했다. 르네상스 시대 당대 최고의 극작가 셰익스피어에 맞서 인류 최초의 뮤지컬을 제작하게 된 바텀 형제의 고군분투기를 코믹하게 그려내 ‘브로드웨이에서 가장 독창적이고 오리지널한 작품’이라는 호평을 받았다.

 

현재 브로드웨이 공연을 마친 ‘썸씽로튼’은 오는 5월까지 전미 투어를 진행하고 있다. 미국 공연 이후 갖는 첫 해외 투어 도시로 서울을 선택했다. 가수 임재범·박효신·양파 등과 함께 작업한 작곡가 겸 프로듀서로 잘 알려진 신재홍 대표가 이끄는 엠트리뮤직이 이번 공연을 개최하며 오는 6월 9일부터 30일까지 충무아트센터 대극장에서 관객들을 만나며 인터파크 티켓을 통해 예매가 진행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