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6-15 15:33 (토)
진주 아파트,방화후 흉기난동 40대 남,주민5명 사망 13명 부상

진주 아파트,방화후 흉기난동 40대 남,주민5명 사망 13명 부상

  • 박지훈 기자
  • 승인 2019.04.17 09: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KBS1TV]
[사진=KBS1TV]

[서울=RNX뉴스] 박지훈 기자 = 17일 새벽 경남 진주의 한 아파트에서 40대 남성이 불을 지른 뒤 대피하는 주민들을 상대로 흉기를 휘둘러 5명이 숨지고 13명이 다쳤다.

17일 오전 4시 29분께 진주시 한 아파트에 사는 A(42)씨는 자신의 집에 불을 질렀다.

이후 그는 흉기를 들고 2층 계단에 숨어 대피하는 주민들을 기다렸다.

새벽에 불이 나자 주민들은 불을 피하기 위해 급하게 계단을 통해 건물 아래로 내려왔고 밑에서 흉기를 들고 기더리던 A씨는 내려오는 주민들을 향해 흉기를 마구 휘둘렀다.

A씨의 흉기 난동으로 12세 여자아이를 포함한 주민 5명이 숨지고 5명이 중경상을 입었고 8명은 화재로 인한 연기를 마셔 인근 병원으로 이송됐다.

불은 20여분만에 꺼졌으며 A씨는 경찰과 대치를 벌이다가 오전 4시 50분께 현장에서 붙잡혔다.

A씨는 범행 동기에 대해"임금체불 때문에 범행했다"이라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A씨는 범행 당시 술을 마시지 않았던 것으로 확인됐다.

경찰은 A 씨가 본인의 집에 불을 지른 뒤 아파트 계단에서 집 밖으로 나오는 주민들을 상대로 흉기를 휘두른 것으로 보고 A씨의 정신 병력 및 정확한 사건 경위에 대해 조사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