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1-11 22:33 (월)
'세계랭킹 1위' 고진영 "이런 큰 영광 믿기지 않는다"

'세계랭킹 1위' 고진영 "이런 큰 영광 믿기지 않는다"

  • 고미혜 기자
  • 승인 2019.04.09 08: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승했어요'(서울=연합뉴스) 8일 미국 캘리포니아주 랜초 미라지에서 열린 미국 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ANA 인스퍼레이션에서 우승한 고진영이 우승 트로피를 들고 포즈를 취하고 있다. 2019.4.8 [Gabe Roux/LPGA 제공] photo@yna.co.kr
'우승했어요'(서울=연합뉴스) 8일 미국 캘리포니아주 랜초 미라지에서 열린 미국 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ANA 인스퍼레이션에서 우승한 고진영이 우승 트로피를 들고 포즈를 취하고 있다. 2019.4.8 [Gabe Roux/LPGA 제공] photo@yna.co.kr

(서울=연합뉴스) 고미혜 기자 = 생애 첫 메이저 우승과 함께 여자골프 세계랭킹 1위에 오른 고진영(24)은 "믿기지 않는 영광"이라며 기쁨을 감추지 못했다.

고진영은 9일(현지시간) 발표된 여자골프 랭킹에서 새 여제가 된 후 "세계랭킹 1위가 돼 몹시 흥분되고 이렇게 영광스러운 성과를 냈다는 게 믿기지 않는다"고 말했다고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는 전했다.

고진영은 "항상 골프 코스에서 내 플레이에만 집중하려고 노력했다"며 "이렇게 메이저 대회에서 우승하고 세계랭킹 1위가 돼 큰 영광"이라고 말했다.

자신을 든든하게 지켜준 가족과 친구, 캐디 데이비드 브루커에게 고마움을 전하는 것도 잊지 않았다.

올해 초 세계랭킹 10위로 출발한 고진영은 이번 시즌 최상의 성적을 내며 순위를 끌어올렸다.

8일 끝난 LPGA 투어 시즌 첫 메이저 대회 ANA 인스퍼레이션에서 우승하는 등 이번 시즌 6개 대회에서 우승 두 번, 준우승 두 번, 3위 한 번을 차지했다.

고진영은 올해 들어 에리야 쭈타누깐(태국), 박성현(26)에 이어 세 번째로 세계랭킹 1위에 오른 선수가 됐다. 전체로 보면 29번째이고, 한국선수 중엔 다섯 번째다.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