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2-18 09:04 (화)
'나 혼자 산다' 헨리, 이시언-성훈-기안84와 불꽃 케미 예고! 안방극장 웃음코드 정조준할 네얼간이 완전체가 뜬다!

'나 혼자 산다' 헨리, 이시언-성훈-기안84와 불꽃 케미 예고! 안방극장 웃음코드 정조준할 네얼간이 완전체가 뜬다!

  • 박은경 기자
  • 승인 2019.03.21 16: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제공 = MBC '나 혼자 산다']
[사진 제공 = MBC '나 혼자 산다']

[서울=RNX뉴스] 박은경 기자 = 헨리와 이시언, 성훈, 기안84의 운명적인 만남이 홍콩에서 펼쳐진다.

 

내일(22일) 방송될 MBC ‘나 혼자 산다’(기획 김구산 / 연출 황지영, 이민희)에서는 헨리가 이시언, 성훈, 기안84를 만나기 위해 홍콩에 도착, 세기의 얼간 케미스트리를 폭발시킨다.

 

그동안 세 얼간이로 많은 사랑을 받아왔던 이시언과 기안84, 헨리는 허를 찌르는 백치미(美)와 기상천외한 허당 면모로 안방극장의 웃음 치트기에 등극했다. 이후 이들에게 견줄만한 새로운 얼간이 견습생(?) 뉴얼 성훈까지 등장해 이들과 남다른 호흡을 보여준 바, 네 사람의 만남을 고대하던 수 많은 시청자들의 기대지수가 수직 상승하고 있다.

 

이날 헨리는 아침부터 이시언과 성훈, 기안84가 묵고 있는 홍콩의 테마파크 내 숙소를 급습해 이들을 놀라게 만들 특별 플랜을 세운다. 그러나 세 사람은 그의 깜짝 등장에 “꿈을 꾸고 있는 것 같다”며 얼떨떨해 하다가도 마치 계속 함께 있었던 사람인 양 자연스럽게 그를 합류시켜 역시 남다른 소속감(?)을 자랑했다는 후문이다.

 

뿐만 아니라 영어, 북경어, 광동어까지 할 수 있는 헨리 덕에 세 사람은 자신들의 앞을 가로막았던 의사소통의 벽을 단번에 허문다고. 헨리의 밝고 활기찬 에너지가 칙칙(?)하던 세 사람의 홍콩 여행을 더욱 버라이어티하게 만들었다고 해 본방사수 욕구를 자극하고 있다.

 

네 얼간이 완전체가 뭉친 만큼 한층 더 업그레이드 된 웃음 폭탄을 투하할 파란만장 홍콩투어는 내일(22일) 밤 11시 10분에 방송되는 MBC ‘나 혼자 산다’에서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