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5-18 13:21 (토)
아메바컬쳐X디바인채널 프로젝트 ‘코드쉐어’, 첫 가창자는 따마(THAMA)…20일 ‘Pre’ 발매

아메바컬쳐X디바인채널 프로젝트 ‘코드쉐어’, 첫 가창자는 따마(THAMA)…20일 ‘Pre’ 발매

  • 강은혜 기자
  • 승인 2019.03.15 12: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 아메바컬쳐 SNS]
[사진 = 아메바컬쳐 SNS]

[서울=RNX뉴스] 강은혜 기자 = 아메바컬쳐와 디바인채널의 협업 프로젝트 ‘코드쉐어’의 첫 가창자가 공개됐다.

아메바컬쳐는 지난 13일과 14일 양일간 공식 SNS를 통해 디바인채널과 함께하는 프로젝트 ‘코드쉐어(Chord Share)’의 발매 알림 티저와 콘셉트 이미지를 게시, 첫 가창자 따마(THAMA)를 공개했다.

공개된 서울의 풍경이 담긴 다양한 이미지와 따마의 프로필 사진에 따르면 ‘코드쉐어’가 처음으로 선보이는 첫 번째 EP앨범은 ‘Pre’로 오는 20일 오후 6시 각종 음원 사이트를 통해 발매된다.

또한 힙합 팬들을 열광케 한 ‘코드쉐어’ 첫 번째 EP앨범 ‘Pre’의 첫 가창자는 ‘나만 알고 싶은 목소리’의 소유자 따마가 출격한다. 따마는 중저음의 목소리가 매력적인 싱어송라이터로, 이번 앨범을 통해 2~30대 여성 리스너들의 마음을 사로잡을 전망이다.

[사진 = 아메바컬쳐 SNS]
[사진 = 아메바컬쳐 SNS]

지난해 데뷔 싱글 앨범 ‘Like That’으로 가요계에 정식 데뷔한 따마는 아메바컬쳐와 공동 프로젝트를 진행하게 된 글로벌 프로듀싱 팀 디바인채널에 영입되면서 현재 싱어송라이터 겸 프로듀서로 본격적인 활약을 이어가고 있다.

특히 따마는 데뷔 전부터 타 아티스트들의 피처링을 도왔고, 본격적인 데뷔를 알리며 발매한 앨범은 신인임에도 불구하고 당시 주요 음원 사이트 멜론 실시간 급상승 키워드 상위권에 오르는 등 대한민국 리스너들의 뜨거운 관심을 받았다.

국내 힙합신을 대표하는 힙합 레이블 아메바컬쳐와 글로벌 프로듀싱 팀 디바인채널 그리고 트렌디한 음악적 색깔을 가지고 있는 따마가 이번 앨범을 통해 어떤 시너지를 보여줄지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따마가 첫 가창자로 나선 ‘코드쉐어(Chord Share)’ 프로젝트 첫 앨범 ‘Pre’는 오는 20일 오후 6시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발매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