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5-18 13:21 (토)
'빙의’ 이주은, 살인마 남편 조한선 비련의 아내 '마지막까지 열연’

'빙의’ 이주은, 살인마 남편 조한선 비련의 아내 '마지막까지 열연’

  • 주예은 기자
  • 승인 2019.03.15 11: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RNX뉴스] 주예은 기자 = OCN ‘빙의’ 이주은(본명 이상인)이 비련의 아내로 분하며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Fe엔터테인먼트 소속 배우 이주은이 지난 13일과 14일 밤 방송된 OCN 수목드라마 ‘빙의’에서 살인마 사이코패스 남편으로부터 살해당해 충격을 안겼다.

 

‘빙의’는 영이 맑은 불량 형사 강필성(송새벽 분)과 강한 영적 기운을 가진 영매 홍서정(고준희 분)이 사람의 몸에 빙의해 범죄를 저지르는 사악한 영혼을 쫓는 영혼 추적 스릴러 드라마다.

 

이에 이주은은 완벽해 보이는 외과의사 선양우(조한선 분)의 아내 지연 역으로, 13일 방송된 3회를 통해 아름다운 미모와 함께 첫 등장을 알렸다.  

  하지만 이날 지연이 마주한 남편 선양우는 20년 전 사형당한 연쇄살인마이자 어린 시절부터 선망하던 황대두(원현준 분) 영혼에 빙의된 상태. 이후 황대두는 자신을 소환한 선양우의 영혼마저 흡수하고, 온갖 추악한 행동을 일삼으며 다음 타깃을 찾아 나섰다.

 

이어 선양우의 겉모습을 빌린 황대두는 유일하게 형사 강필성에 의해 연쇄 살인마임을 들켰고, 아내 지연은 달라진 남편을 의심하다 결국 살해당해 시청자들을 충격을 빠뜨렸다.

 

특히 이주은은 큰 눈망울과 가련한 이미지로 남편만 바라보던 현모양처 지연 역을 완벽하게 연기했다. 또한 남편을 살인마로 의심하던 장면에서는 떨리는 목소리와 섬세한 표정 연기로 긴장감을 조성하며 시청자들의 몰입도를 끌어올렸다.

 

스타들의 등용문 KBS2 '학교4'로 데뷔한 이주은은 이후에도 SBS '사랑과 야망', KBS2 '미스터 굿바이', '강력반', MBC '계백', OCN '더 바이러스' 등에 출연하며 내공을 쌓아온 배우다.

이번 드라마를 통해 짧은 등장에도 불구하고 강렬함을 남긴 이주은의 다음 행보에 기대가 모인다.

[사진 = OCN ‘빙의’ 방송 캡처, Fe엔터테인먼트 제공]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