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2-20 07:27 (수)
'악마가 너의 이름을 부를 때', 정경호X박성웅X이설X이엘 캐스팅 확정...기대감 UP

'악마가 너의 이름을 부를 때', 정경호X박성웅X이설X이엘 캐스팅 확정...기대감 UP

  • 주예은 기자
  • 승인 2019.02.14 14: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공=매니지먼트 오름, 씨제스엔터테인먼트, 링크매니지먼트, 아티스트컴퍼니
사진제공=매니지먼트 오름, 씨제스엔터테인먼트, 링크매니지먼트, 아티스트컴퍼니

[서울=RNX뉴스] 주예은 기자 = ‘악마가 너의 이름을 부를 때’가 퍼펙트 콤비 정경호, 박성웅을 비롯해 대세 신예 이설, 독보적 매력의 이엘까지 캐스팅을 확정하며 뜨거운 기대감을 불어넣고 있다.

tvN ‘악마가 너의 이름을 부를 때’(연출 민진기, 극본 노혜영 고내리, 제작 더문씨앤엠)는 악마에게 영혼을 판 스타 작곡가 하립(정경호 분)이 계약 만료를 앞두고 영혼 사수를 위해 인생을 담보로 한 일생일대의 게임을 펼치는 판타지 휴먼 드라마다. 자신이 누렸던 성공이 한 소녀의 재능과 인생을 빼앗아 얻은 것임을 알게 된 하립이 소녀와 자신, 그리고 그 주변의 삶을 회복시키며 삶의 정수를 깨닫는 이야기를 그린다.

괴테의 고전 명작 ‘파우스트’를 모티브로 한 판타지적 설정 위에 현실적인 이야기를 녹여낼 ‘악마가 너의 이름을 부를 때’는 SF 미스터리 추적극 ‘써클:이어진 두 세계’를 통해 실험적인 연출로 호평을 이끌어낸 민진기 감독과 드라마 ‘돌아와요 아저씨’, 영화 ‘싱글즈’, ‘미녀는 괴로워’, ‘남자사용설명서’ 등 휴머니즘이 녹여진 코미디에 일가견이 있는 노혜영 작가가 의기투합해 이제껏 본 적 없는 참신한 드라마를 기대케 한다.

신뢰감을 주는 제작진과 흥미로운 캐스팅의 조합은 벌써부터 드라마 팬들을 설레게 한다. 정경호가 악마에게 영혼을 판 스타 작곡가 ‘하립’으로 분해 또 다른 ‘인생캐’를 예고한다. 하립은 혜성처럼 등장해 수백 곡의 히트작을 내놓은 ‘신의 손’이자 부와 명예를 다 가진 인물이다. 하지만 당대 최고 작곡가인 그에게 비밀이 있었으니, 그의 부와 성공은 악마에게 영혼을 파는 대가로 얻어졌다는 것. 하립은 영혼 계약 만료를 앞두고 자신의 영혼을 지키기 위해 인생을 건 게임을 시작한다. ‘개와 늑대의 시간’, ‘순정에 반하다’, ‘미씽 나인’ 등 장르를 자유롭게 넘나들며 자신만의 연기 색을 그려온 정경호는 지난해 ‘슬기로운 감빵생활’과 ‘라이프 온 마스’를 통해 연기력의 정점에 올랐다. ‘라이프 온 마스’ 이후 정경호의 차기작에 대한 관심이 쏠렸던 바, 정경호가 보여줄 새로운 연기 변신에 기대가 모아진다.

박성웅은 악마적 메소드 연기로 유명한 톱배우 ‘모태강’ 역을 맡았다. 무명 시절을 거쳐 최고의 전성기를 누리는 모태강이지만, 실은 악마가 빙의된 상태. 하립과 영혼 계약을 체결한 절대 갑 악마 ‘류’가 모태강의 본체다. 압도적 존재감과 힘 있는 연기로 자신만의 카리스마를 공고히 다져온 박성웅은 설명이 필요 없는 배우. 최근 드라마 ‘라이프 온 마스’, ‘하늘에서 내리는 일억개의 별’과 영화 ‘내안의 그놈’, ‘안시성’, ‘공작’ 등 스크린과 브라운관을 넘나들며 인생 캐릭터를 경신한 박성웅이 이번 드라마를 통해 또 어떤 매력을 보여줄지 한껏 기대를 모으고 있다. 거부할 수 없는 절대 카리스마를 장착한 모태강과 퍼펙트 싱크로율을 선보일 박성웅의 존재감이 기대를 뜨겁게 달군다.

완벽한 연기 시너지로 시청자들의 절대적 지지를 받은 ‘라이프 온 마스’에 이어 다시 만난 정경호와 박성웅의 브로케미는 최고의 관전 포인트가 될 전망. 브로맨스 케미의 새로운 정의를 내렸다고 해도 과언이 아닌 두 사람의 더욱 깊어진 호흡을 기대할 만하다.

여기에 대세 신예 이설의 존재감이 폭발력을 더한다. 2016년 데뷔해 차근차근 필모를 쌓아온 이설은 첫 주연작 ‘옥란면옥’에서 호평을 받았다. 최근 ‘나쁜 형사’에서 천재 사이코패스 은선재 역으로 주목 받은 그가 ‘악마가 너의 이름을 부를 때’의 주인공으로 낙점되며 새로운 모습을 보여줄 전망. 이설이 맡은 ‘이경’은 무명의 싱어송라이터로 ‘뒤로 자빠져도 코가 깨지는’ 불운의 아이콘. 그런 그녀가 주변을 자꾸 어슬렁거리는 하립의 손을 잡고 세상으로 걸어 나오게 되면서, 지옥인지 천국인지 모를 판타스틱 인생 역전이 시작된다. 신예답지 않은 연기력과 신비로운 매력을 가진 이설의 활약이 궁금증을 자극한다.

어떤 캐릭터를 입어도 강렬한 인상을 남기는 이엘은 하립의 소속사 소울엔터테인먼트 대표 ‘지서영’으로 분한다. 화려하고 세련된 스타일의 워커홀릭 지서영은 하립이 가장 믿고 의지하는 동료이자 냉철한 조언자. 영화 ‘내부자들’, ‘바람바람바람’ 드라마 ‘도깨비’, ‘화유기’, ‘최고의 이혼’까지 독보적 행보를 이어가고 있는 이엘의 합류가 기대를 높인다.

‘악마가 너의 이름을 부를 때’ 제작진은 “유니크한 소재에 걸맞은 더할 나위 없이 완벽하고 흥미로운 캐스팅을 완성했다. ‘신의 한 수’가 될 정경호, 박성웅의 새로운 매력을 보실 수 있을 것”이라며 “독보적 매력의 이설, 이엘까지 합류해 완성도를 담보하는 시너지를 발휘할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악마가 너의 이름을 부를 때’는 올 상반기 tvN에서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