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8-26 14:13 (월)
‘엠블랙’ 미르, 前 멤버 천둥과 5년 만에 재회...“상처 컸다”

‘엠블랙’ 미르, 前 멤버 천둥과 5년 만에 재회...“상처 컸다”

  • 김두일 기자
  • 승인 2019.02.13 02: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 방송 캡처
사진=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 방송 캡처

[서울=RNX뉴스] 김두일 기자 = 그룹 엠블랙 출신 미르가 전 멤버인 천둥과 극적으로 화해했다.

지난 12일 오후 방송된 MBC에브리원 예능프로그램 '비디오스타'에서는 엠블랙의 멤버 미르와 팀을 탈퇴했던 천둥이 함께 출연했다. 앞서 그룹 엠블랙은 지난 2014년 천둥과 이준이 팀을 탈퇴해, 기존 멤버였던 승호와 지오, 미르를 중심으로 3인조로 개편됐다.

이 날 방송에서 미르와 천둥은 “엠블랙 3인조 개편 후 서로 5년간 연락을 안했고, 오늘 처음 만났다”고 고백했다. 특히, 미르는 “당시 나이도 어리고 생각도 어렸다. 3인조가 된 게 상처가 컸다. 누가 잘못했는지 보다 3인조가 된 것에 대한 상처가 컸다. 제가 연락했으면 되는데 추스르는 데 오래 걸렸다”고 고백했다. 특히, 미르는 “번호를 바꾸고 2년 정도 안 나오고 작업실 안에만 있었다”며 “안 좋은 버릇이다. 사람 만나는 것을 잊게 되더라”라고 토로했다.

이를 듣고 있던 천둥은 미르에게 “5년이 지났는데 네가 그렇게 마음 아파했는지 미처 몰랐다”면서 미안해했다. 미르는 다시 천둥에게 “혼자 소심해서 겁이 많고 상처를 받아서 숨어있었던 것이니 너무 오해하지 마라. 다시 만났을 때 술 한 잔 하면서 풀자”며 진심을 전했다.

한편, 이 날 천둥은 엠블랙 탈퇴 이후 근황을 전하기도 했다. 현재 “독립 레이블의 CEO”라는 천둥은 “매월 음악을 발표 중이며 현재 수입은 흑자를 기록하고 있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