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0-22 21:08 (화)
'로맨스는 별책부록', 모두가 기다린‘로코 드림팀’콤비의 재회

'로맨스는 별책부록', 모두가 기다린‘로코 드림팀’콤비의 재회

  • 주예은 기자
  • 승인 2019.01.25 17: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공=tvN
사진제공=tvN

[서울=RNX뉴스] 주예은 기자 = ‘로코 드림팀’ 이정효 감독과 정현정 작가의 손에서 또 하나의 ‘로코’ 명작이 탄생한다.

내일(26일) 첫 방송되는 tvN 토일드라마 ‘로맨스는 별책부록’(연출 이정효, 극본 정현정, 제작 글앤그림)에 쏟아지는 기대와 관심이 뜨겁다. 출판사를 배경으로 책을 만드는 사람들의 이야기를 그린 ‘로맨스는 별책부록’은 이나영과 이종석의 ‘레전드 조합’은 물론이고, 장르를 넘나들며 섬세한 공감 매직을 선사한 이정효 감독과 현실적이고 따뜻한 시선이 녹여진 로맨틱 코미디를 그려온 정현정 작가의 재회로 드라마 팬들을 설레게 한다.

‘로맨스는 별책부록’은 9년 만에 컴백한 이나영과 첫 로맨틱 코미디를 선보일 이종석이 선택한 작품. 이정효 감독의 섬세한 연출과 정현정 작가의 따뜻하고 유쾌한 대본이 선택의 이유라고 꼽을 정도로 배우들도 무한 신뢰하는 제작진이다. ‘로코 바이블’로 불리며 지금까지 회자되는 ‘로맨스가 필요해’ 이후 다시 의기투합한 레전드 콤비가 그려낼 로맨틱 코미디의 새로운 챕터에 그 어느 때 보다 관심이 쏠린다.

이정효 감독은 로맨틱 코미디부터 장르물까지 미장센이 돋보이는 감각적인 연출로 시청자들의 사랑을 받았다. tvN ‘굿와이프’, OCN ‘라이프 온 마스’ 등 영미권 드라마는 정서가 달라 성공하기 힘들다는 편견을 깨고 완벽한 현지화로 대표적인 ‘굿리메이크작’을 탄생시켰다. 그 바탕에는 이정효 감독 특유의 섬세함이 작용했다. ‘굿와이프’에서는 시대적 분위기를 담아낸 캐릭터 변주로 여주인공의 감정선을 세밀하게 조명하며 극을 이끌었고, ‘라이프 온 마스’에서는 한국 특유의 쌍팔년도 감성을 이식하고 시대적 분위기를 완벽하게 녹여내 완성도와 차별화라는 두 마리 토끼를 모두 잡았다. 장르물에서조차 인물의 디테일한 감정선을 놓치지 않고 공감을 불어넣어 자신만의 문법을 완성한 이정효 감독의 ‘로코’ 복귀는 변화가 아닌 진화를 기대케 한다.

이정효 감독이 “로코 천재”라고 극찬한 정현정 작가는 진솔함과 현실감을 무기로 공감을 자아내는 로맨틱 코미디를 집필해왔다. ‘로맨스가 필요해’ 시리즈부터 ‘연애의 발견’, ‘아이가 다섯’까지 정현정 작가만의 유쾌하고 따뜻한 분위기는 현실을 직시하는 시선과 어우러지며 동시대 여성 시청자들의 전폭적인 지지를 받았다. 마음을 찌르는 명대사와 설렘을 넘어 울림을 남기는 깊은 감성은 정현정 작가의 작품을 오랫동안 곱씹게 만들었다. ‘로맨스는 별책부록’에서도 한 때는 카피라이터로 광고계를 주름잡았던 ‘경단녀(경력 단절 여성)’ 강단이의 인생 2막 도전기와 한 권의 책을 만들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출판사 ‘겨루’ 식구들의 버라이어티하고 현실감 넘치는 이야기를 통해 다양한 세대의 공감을 이끌어 낼 것으로 기대를 높인다.

현실 공감을 자극하는 따뜻한 감성의 로맨틱 코미디에 일가견이 있는 이정효 감독과 정현정 작가. ‘로맨스가 필요해’ 시리즈가 솔직하고 지극히 현실적인 젊은 남녀의 로맨스를 다루며 공감을 이끌었다면, 이번 작품은 휴머니즘을 녹여 보다 확장된 로맨스를 선보인다. 책을 만드는 사람들의 고군분투를 통해 유쾌한 웃음과 공감을 자아내고, 별책부록처럼 따라오는 로맨스는 가슴 꽉 채우는 설렘을 선사할 전망. 이정효 감독은 “정현정 작가의 대본은 기존의 로맨틱 코미디와 달리 치밀하고 촘촘하다. 로맨스 속에서도 사람들의 이야기를 놓치지 않는다. 인물의 감정이 잘 녹아든, ‘휴먼’이 가미된 로맨틱 코미디가 될 것”이라고 전해 기대감을 더했다.

이정효 감독과 정현정 작가의 특별한 감성 시너지는 배우들이 가진 장점을 극대화 시킨다. 자신만의 색이 뚜렷한 연기로 오랫동안 사랑받은 이나영은 현실에 발을 디딘 공감 캐릭터 ‘강단이’로 변신해 공감과 따뜻한 웃음을 전한다. 어떤 인물도 마법처럼 소화해내는 캐릭터 천재 이종석이 본격 로맨틱 코미디에서 선보일 새로운 매력도 설렘을 증폭한다. 더할 나위 없이 완벽한 ‘로코 드림팀’이 펼칠 로맨틱 코미디의 새로운 챕터가 벌써부터 기대 심리를 자극한다.

한편, tvN 토일드라마 ‘로맨스는 별책부록’은 내일(26일) 밤 9시 첫 방송된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