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1-18 14:01 (금)
'톱스타 유백이' 허정민, 전소민과 김지석의 큐피트로 변신

'톱스타 유백이' 허정민, 전소민과 김지석의 큐피트로 변신

  • 주예은 기자
  • 승인 2019.01.11 14: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제공 = tvN
사진 제공 = tvN

[서울=RNX뉴스] 주예은 기자 = tvN ‘톱스타 유백이’ 전소민-허정민이 여즉도에서 깜짝 재회한다.

김지석-전소민-이상엽의 방심할 수 없는 예측불허 삼각 러브라인으로 흥미를 고조시키고 있는 tvN ‘톱스타 유백이’(극본 이소정·이시은/연출 유학찬/제작 tvN) 측이 오늘(11일) 9회에 앞서 전소민(오강순 역)-허정민(남조 역)의 의미심장 투샷을 공개했다. 앞서 두 사람은 김지석(유백 역)의 서울 집에서 첫 만남을 가진 가운데 이들이 어떤 이유로 다시 만나게 됐는지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이와 함께 공개된 스틸 속 전소민-허정민은 ‘문명단절 외딴섬’ 여즉도에서 재회한 모습. 서로를 ‘오메씨’와 ‘그레고리 펙 남조씨’로 부르며 첫 만남부터 깨알 같은 케미를 발산했던 두 사람이지만 이들의 재회는 기쁨보다 당황스러움이 엿보인다. 예상치 못한 상황에 직면한 듯 난감해하는 허정민과 사색이 된 전소민의 모습으로 이들 사이에 무슨 일이 생긴 것인지 호기심을 유발한다. 특히 허정민이 서울을 떠나 여즉도를 방문하게 된 사연에 궁금증이 모아진다.

그런 가운데 오늘(11일) 9회 방송에서 허정민이 김지석의 유일무이한 친구로서 미(美)친 활약을 선보일 것이라고 전해져 본 방송에 대한 관심을 높인다. 순백커플의 로맨스를 꽃길로 인도해주는 ‘남피트(남조+큐피트)’로 하드캐리할 예정인 것.

tvN ‘톱스타 유백이’ 제작진은 “허정민이 김지석-전소민의 든든한 지원군으로 극 중 ‘동만’ 역의 유주원에 버금가는 사랑의 큐피트 역할을 톡톡히 해낼 예정”이라며 “김지석-전소민에게 없어서는 안 될 존재이자 김지석의 만능키로서 허정민이 펼칠 사랑의 메신저 활약과 함께 순백커플의 꽃길 로맨스 성사 여부를 본 방송으로 확인해달라”며 본방사수를 독려했다.

tvN ‘톱스타 유백이’는 오늘(11일) 밤 11시 9회가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