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3-23 19:02 (토)
靑 "김정은 방중, 北·中과 사전정보공유…북미회담 디딤돌되길"

靑 "김정은 방중, 北·中과 사전정보공유…북미회담 디딤돌되길"

  • 이상헌 박경준 기자
  • 승인 2019.01.08 14: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의겸 청와대 대변인

(서울=연합뉴스) 이상헌 박경준 기자 = 청와대는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중국 방문과 관련해 사전에 중국 및 북한 측과 정보를 공유해왔다고 8일 밝혔다.

김의겸 청와대 대변인은 이날 정례 브리핑에서 "외교 관계가 있기 때문에 구체적인 통보 시점에 대해서는 말씀드리기 어렵다"며 "다만, 김 위원장 방중에 대해 사전에 양측과 긴밀히 소통해왔고 충분히 정보를 공유해왔다"고 말했다.

김 대변인은 "이번 중국과 북한 간 교류가 한반도의 완전한 비핵화와 항구적 평화 정착에 기여하고, 특히 2차 북미정상회담의 디딤돌이 되길 바란다"며 "지금 진행 중인 남북·북중·북미 간 각각의 교류가 서로 선순환해서 하나의 발전이 또 다른 관계의 진전으로 이어지길 기대한다"고 언급했다.

김 위원장의 방중 이후 남북 간 특사교환 또는 고위급회담 등을 추진하는 게 있는지에 대해 그는 "현재로선 계획이 없는 것으로 안다"고 덧붙였다.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